대신증권, 공모형 리츠펀드 2년만에 잔고 1000억 돌파
스크롤 이동 상태바
대신증권, 공모형 리츠펀드 2년만에 잔고 1000억 돌파
  • 고수현 기자
  • 승인 2022.05.27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고수현 기자)

대신증권 CI ⓒ대신증권

대신증권의 공모형 리츠펀드 잔고가 1000억원을 돌파했다.

27일 대신증권에 따르면 대신증권의 리츠 및 부동산 관련 공모 펀드 판매잔고가 2년만에 1000억원을 돌파했으며 대신증권의 현재 리츠 재간접 펀드 총 판매 잔고는 1354억원이다.

앞서 대신증권은 2020년 6월부터 리츠 펀드를 본격적으로 판매하고 있다. 같은 기간 리츠 재간접형 펀드의 국내 잔고 규모는 약 4000억원 증가했다.

대신증권은 대신 글로벌 리츠 부동산 펀드, 이지스 글로벌 고배당 리츠 부동산 펀드, 미래 밸런스 리츠 부동산 펀드, 삼성J-REITs부동산 펀드 등 총 13종의 리츠 펀드를 판매했다.

리츠 관련 다양한 서비스와 상품을 출시한 것이 판매경쟁력 강화로 이어졌다. 리츠 관련 화상 세미나 등을 통해 고객상담역량을 강화했다. 리츠 상품라인업도 사후 관리, 세일즈 지원 역량이 있는 대형 운용사 중심으로 구성했다.

또한 리츠 투자 관련 부동산 및 리츠 리서치 서비스도 정기적으로 발행하고 있다. 대신증권 리서치센터는 매주 전세계 리츠 시장의 주간동향과 부동산 섹터별 이슈, 전망 분석 자료를 담은 ‘글로벌 REITs Tracker’ 리포트를 제공한다.

김동국 대신증권 상품솔루션부장은 “배당수익으로 꾸준한 수익을 노릴 수 있는 리츠가 연금 등 장기자금 계획 및 자산관리 투자처로 주목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투자자들이 리츠 상품을 가지고 투자할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을 준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담당업무 : 경제부 기자입니다. (은행·증권·카드 담당)
좌우명 : 기자가 똑똑해지면 사회는 더욱 풍요로워진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