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물생활가전 ‘LG 틔운 미니’, 편의점에서 대여 서비스
스크롤 이동 상태바
식물생활가전 ‘LG 틔운 미니’, 편의점에서 대여 서비스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2.08.0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5·70·95일 등 단기 대여…CU편의점서 즉시·예약 수령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LG전자는 식물생활가전 ‘LG 틔운 미니’를 누구나 쉽게 접할 수 있도록 제품 단기 대여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일 밝혔다. ⓒLG전자
LG전자는 식물생활가전 ‘LG 틔운 미니’를 누구나 쉽게 접할 수 있도록 제품 단기 대여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일 밝혔다. ⓒLG전자

LG전자는 식물생활가전 ‘LG 틔운 미니’를 누구나 쉽게 접할 수 있도록 제품 단기 대여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일 밝혔다. 

LG전자는 서비스 운영을 위해 스타트업 ‘어라운더블’과 협업했다. 어라운더블은 편의점에서 각종 제품을 대여할 수 있는 ‘픽앤픽’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고객은 픽앤픽 앱에서 △35일 △70일 △95일 등 원하는 대여기간을 선택, 틔운 미니를 단기 체험할 수 있다. 

대여료는 기간에 따라 상이하며, 일 500원부터 900원까지 적은 비용으로 이용 가능하다. 단, 씨앗키트는 별도로 구입해야 하며 대여를 신청한 고객에게는 씨앗키트 패키지 1000원 할인권이 제공된다.

고객은 픽앤픽 앱에서 틔운 미니를 대여 신청하고 CU편의점에서 이를 즉시 혹은 예약 수령할 수 있다. 즉시 수령은 재고를 보유하고 있는 매장에 한해서만 가능하다. 현재 수도권에 위치한 CU편의점 42개 매장에서 제품을 수령할 수 있으며, 대여 매장 수는 지속 확대될 계획이다.

LG전자는 이번 서비스를 통해 체험과 렌탈 선호도가 높은 MZ세대에게 제품을 홍보할 예정이다. 틔운 미니의 장점을 경험하게 함으로써, 제품 구매로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한다는 전략인 셈이다. 

LG 틔운은 고객이 직접 꽃·채소·허브 등을 키우고 즐길 수 있는 신개념 식물생활가전으로, 올해 3월 크기와 가격을 낮춘 ‘LG 틔운 미니’ 제품도 출시됐다. 해당 제품은 싹을 틔우는 발아(發芽)부터 떡잎을 맺고 성장해가는 모든 과정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다는 게 특징이다. ‘LG 씽큐’(LG ThinQ) 앱 안내에 따라 물과 영양제만 주면 누구나 쉽게 반려식물을 키울 수 있다.

신상윤 LG전자 스프라우트 컴퍼니 대표는 “식물을 키우는 가전의 대명사가 된 ‘LG 틔운’을 보다 많은 고객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펼치며 식물생활문화를 선도할 것”이라고 전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