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김승연 회장 부인 서영민 여사 별세…향년 61세
스크롤 이동 상태바
한화 김승연 회장 부인 서영민 여사 별세…향년 61세
  • 방글 기자
  • 승인 2022.08.09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방글 기자)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은 아내 서영민 여사가 별세했다. ⓒ한화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은 아내 서영민 여사가 별세했다. ⓒ한화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은 아내 서영민 여사가 별세했다. 향년 61세다.

9일 재계에 따르면 암투병을 해온 서 여사는 지난 7일 미국의 한 병원에서 별세했다.

서 여사는 12~16대 국회의원, 내무부 장관을 지낸 서정화 국민의힘 상임고문의 딸이다. 조부는 이승만 정권 시절 법무부 장관을 지낸 故 서상환 장관이다. 

1982년 김 회장과 결혼해 슬하에 김동관 한화솔루션 장남, 김동원 한화생명 부사장, 김동선 한화호텔앤드리조트 상무 등 세 아들을 뒀다.

구체적 장례 일정은 확정되지 않았지만 유가족의 뜻에 따라 장례는 비공개로 진행될 전망이다.

담당업무 : 재계 및 정유화학·에너지·해운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생각은 냉철하게, 행동은 열정적으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