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선해양, 5250억 원 규모 컨선·PC선 8척 수주
스크롤 이동 상태바
한국조선해양, 5250억 원 규모 컨선·PC선 8척 수주
  • 장대한 기자
  • 승인 2022.09.19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현대미포조선이 건조한 1800TEU급 컨테이너선의 시운전 모습. ⓒ 한국조선해양
현대미포조선이 건조한 1800TEU급 컨테이너선의 시운전 모습. ⓒ 한국조선해양

한국조선해양은 최근 아프리카 소재 선사 2곳과 총 5250억 원 규모 1400TEU급 LNG추진 컨테이너선 4척, 5만 톤급 PC(Product Carrier)선 4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에 수주한 컨테이너선은 울산 현대미포조선에서 건조돼 오는 2025년 상반기부터 순차적으로 선주사에 인도될 예정이다. PC선의 경우 현대베트남조선에서 건조돼 같은 해 하반기까지 선주사에 넘길 계획이다. 해당 선박들엔 강화된 국제해사기구(IMO)의 환경규제를 만족하기 위한 LNG 이중연료 추진엔진이 탑재된다.

한국조선해양 관계자는 "컨테이너선·PC선 등 다양한 선종에 걸쳐 문의가 계속 이어지고 있다"며 "풍부한 건조 경험과 앞선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품질 선박을 건조해 고객 만족도를 높여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