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박주선 차기 대한석유협회 회장 내정  
스크롤 이동 상태바
[단독] 박주선 차기 대한석유협회 회장 내정  
  • 윤진석 기자
  • 승인 2022.10.05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윤진석 기자)

박주선 전 국회부의장이 대한석유협회 차기 회장에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5일 여권 등에 따르면 제24대 차기 석유협회 회장에 박 전 부의장이 정해졌다.

검찰 출신의 호남 중진인 박 전 부의장은 전남 광주에서 4선을 역임했다. 과거 포스트 DJ(김대중)로 불리며 중도개혁실용 정치의 넓혀왔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지난 대선에서 정권교체를 기치로 윤석열 대통령을 지지하며 호남의 변화를 강조한 바 있다. 

한편, SK이노베이션·GS칼텍스·에쓰오일·현대오일뱅크 등 정유 4개사가 속한 대한석유협회는 1980년 설립 후 석유 산업 발전사를 함께 했다. 현 석유협회는 정동채 회장이 맡고 있다. 광주 출신으로 3선을 역임하고 41대 문광부 장관을 지냈다. 

담당업무 : 정경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꿈은 자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