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후덕 “해군 함정 승선 휴대폰 사용 전면 허용…육군도 사용시간 확대해야”
스크롤 이동 상태바
윤후덕 “해군 함정 승선 휴대폰 사용 전면 허용…육군도 사용시간 확대해야”
  • 박지훈 기자
  • 승인 2022.10.25 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박지훈 기자)

질의하고 있는 윤후덕 의원ⓒ연합뉴스
국회 국정감사에서 질의하고 있는 윤후덕 의원ⓒ연합뉴스

해군이 지난 10월 21일 실시된 국정감사에서 10월 1일부터 해군 함정에 승선하는 모든 병사들이 휴대폰을 소지할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윤후덕 의원은 24일 국정감사에서 해군이 얼마나 휴대폰 허용을 하고 있냐?“는 질의에 이종호 해군 참모총장은 “전면적으로 허용했고, 유심칩을 다 빼고 거기에 따른 부수적인 문제가 있을 수 있다. 작전 보안상의 문제인데 이런 문제도 함께 판단해서 10월 1일부로 시행하고 있는 상태”라고 답변했다. 

윤후덕 의원은 “병사들이 휴대폰을 사용하면서 고립감과 우울감을 극복하고 병영생활도 더 잘 적응한다는 사실은 기존의 시범운영 평가와 설문조사 결과 등을 통해 여러차례 확인됐다”며 “육군을 비롯한 타 군도 병사 휴대폰 허용 시간을 확대해야 한다. 24시간 허용하는 것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담당업무 : 정경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확실하고 공정하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