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농정통상위원회, 통상환경 변화 대응 농업분야 대책 논의
스크롤 이동 상태바
농협 농정통상위원회, 통상환경 변화 대응 농업분야 대책 논의
  • 박지훈 기자
  • 승인 2022.11.07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박지훈 기자)

ⓒ농협 제공
7일 서울시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개최된 2022년 제3차 농협 농정통상위원회 후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사진 앞줄 왼쪽에서 다섯 번째), 송영조 위원장(부산 금정농협 조합장, 사진 앞줄 왼쪽에서 여섯 번째)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농협 제공

농협중앙회는 7일 2022년 제3차 ‘농협 농정통상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송영조 위원장(부산 금정농협 조합장)을 비롯한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메가 FTA(다수의 협상국이 참여하는 무역자유화 협정) 동향과 농업부문 쟁점사항에 대한 발표를 시작으로 농협의 대응경과와 향후 계획, 고향사랑기부제 업무추진 현황과 계획 등에 대해 논의했다.

위원들은 메가 FTA 진행단계별 대응전략을 마련하고 관세 외 무역규범 완화에 대비한 조사·분석을 실시하는 한편, 국산 농식품 차별화, 해외시장 개척 등의 노력도 병행해야 한다는데 인식을 같이했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최근 메가 FTA 확산과 경제블록화 진전 등 글로벌 통상환경이 급변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농업분야 피해 최소화와 지속가능한 농업·농촌 발전을 위해 지혜를 모아나가자”고 말했다.

송영조 위원장은 “농·축산물 수입확대와 농업생산비 증가 등 농업·농촌 여건이 녹록치 않은 가운데, 대응전략 마련과 농업인 권익대변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정경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확실하고 공정하게!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