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평]편의점, 경제민주화가 필요해
[만평]편의점, 경제민주화가 필요해
  • 그림 김민수 글 윤종희
  • 승인 2013.04.26 02:0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그림 김민수/글 윤종희)

 

▲ 편의점의 불편한 진실 ⓒ시사오늘 김민수


평소에 편의점을 이용하는 사람들은 얼마나 될까. 거의 없을 것이다. 동네 수퍼마켓이나 구멍가게에 비해 턱없이 비싼 물건 값 때문에 정말 급한 경우가 아니면 이용하지 않는 게 일반적이다.

그래서 평소 궁금했던 게 있다. 편의점으로 돈을 벌 수 있는 지. 머리를 아무리 굴려 봐도 남는 장사가 될 것 같지 않았다. 정말 특별히 목이 좋은 장소가 아니면 편의점으로 돈을 번다는 건 힘들게만 느껴진다.

게다가 요즘 대형 할인마트들이 동네방네 우후죽순 들어서고 있어 조금만 발품을 팔면 편의점보다 훨씬 싼 값으로 상품을 살 수 있다. 이처럼 편의점 전망이 어두운데 그 수는 더 늘었다고 한다.

당연히 돈벌이가 더 힘들어졌을 것이다. 그러나 기업들은 그렇지 않다고 한다. 하기야 기업들이 손해보는 짓을 할 리가 없다. 편의점 기업들이 돈을 번 비법은 무엇일까. 당장 머리 속에 떠오르는 건 편의점주들을 쥐어짜는 것이다. 이래서 경제민주화가 화두인 것 같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지나가다 2013-04-27 16:28:13
편의점업계 의 생리를 제대로 통찰하신 글이네요..

대형유통매장이 동네마다 들어선 지금 편의점회사들이

배가불러 자꾸만 숫자를 늘리는건 치밀하게 준비된 계약서 함정으로

점주들을 옭아매어 맘놓고 쥐어짤수있기에 결국 그 돈은 점주들의 빛이나

생돈으로 메꾸어넣은 점주들의 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