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도시형 CUV ‘스포티지R’ 출시
기아차 도시형 CUV ‘스포티지R’ 출시
  • 박세욱 기자
  • 승인 2010.03.23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아자동차는 23일 서울 광진구 W호텔에서 서영종 사장 등 회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스포티지R’의 보도발표회를 가지고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 시사오늘

기아차가 Real CUV ‘스포티지R(Sportage R)’을 출시한다.
 
기아차는 23일 서울 광진구 W호텔에서 서영종 사장 등 회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스포티지R’의 보도발표회를 가지고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스포티지R’은 세단의 승차감, SUV의 안전성, 미니밴의 공간 활용성에 개성 있고 세련된 스타일을 결합해 ‘진보적 도시형 CUV(Crossover Utility Vehicle)’를 콘셉트로 개발됐다.
 
기아차의 ‘스포티지R’은 2004년 8월에 출시한 뉴스포티지에 이어 6년 만에 출시하는 후속 모델로 프로젝트명 ‘SL’로 개발에 착수, 3년 7개월의 연구 개발기간 동안 총 2천 4백여 억 원이 투입됐다.
 
‘스포티지R’은 스포티한 세단 감각의 진보적 스타일과 함께 강력한 동력성능, 세단의 승차감, 최고 연비, 고급 편의사양, 최고의 안전성 등 혁신적인 상품성을 갖춰 기존 스포티지와는 전혀 다른 신차로 태어났다.
 
기아차 서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스포티지R’은 기아차의 올해 첫 신차로 최고의 성능과 상품성으로 고객들을 만족시킬 기대작”이라며 “‘스포티지R’을 RV명가 기아차의 핵심 차종으로 적극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스포티지R’의 가격은 ▲디젤 2WD 모델이 1,990만원~2,820만원, ▲디젤 4WD 모델이 2,170만원~3,000만원, ▲가솔린 모델이 1,855만원~2,515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