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 사퇴, "백의종군 자세로 돌아가겠다"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 사퇴, "백의종군 자세로 돌아가겠다"
  • 홍세미 기자
  • 승인 2014.07.31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홍세미 기자)

▲ 김한길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가 31일 당 대표직 사퇴를 선언했다 ⓒ 뉴시스

김한길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가 7·30 재보선 참패의 책임을 지며 공동대표직에서 사퇴했다.

김 공동대표는 31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겨야 하는 선거에서 졌다”며 “공동대표 직에서 물러난다. 앞으로 백의종군 자세로 돌아가겠다”고 말했다.

김 공동대표는 이어 “새정치연합이 부단하게 노력해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는데 작은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히며 짧게 기자회견을 마쳤다.

김 대표의 기자회견 후 새정치연합 유기홍 대변인은 “공동대표 모두 같이 사퇴를 하게됐다”며 “당헌 당규에 따라 박영선 원내대표가 당 대표 직무대행을 맡아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 향후 당을 이끌어 가는 것으로 생각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담당업무 : 국회 및 새누리당 출입합니다.
좌우명 : 행복하기로 마음먹은 만큼 행복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