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수입차 영역 확대…'페라리' 판매사 FMK 인수
스크롤 이동 상태바
효성, 수입차 영역 확대…'페라리' 판매사 FMK 인수
  • 방글 기자
  • 승인 2015.03.18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방글 기자)

효성그룹이 수입차 시장 영역 확대에 나섰다.

18일 효성그룹은 동아원의 자회사인 FMK(포르자모터스코리아) 지분 100%(140만 주)를 200억 원에 인수한다고 밝혔다.

자동차 수입·판매사인 FMK는 이탈리아 마세라티와 페라리를 국내에 들여오고 있다.

동아원은 전날 이사회를 열고 FMK를 매각하는 안건을 통과시켰다.

동아원 측은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FMK지분을 매각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효성그룹은 벤츠와 렉서스, 도요타에 이어 페라리와 마세라티까지 영역을 확대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