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평]김무성의 대권플랜
[만평]김무성의 대권플랜
  • 그림 김민수/글 홍세미
  • 승인 2015.05.18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그림 김민수/글 홍세미)

▲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계보를 만들지 않겠다고 말했다 ⓒ 시사오늘 김민수
"YS 정신만 계승하겠다. 계보는 만들지 않겠다."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계보'를 만들지 않겠다고 말했다. 'YS정신'만 계승하겠다고 밝혔다.
 
차기 총선에 눈길이 간다. 김무성은 '오픈프라이머리'방식으로 후보를 선출한다고 언급했다. 당대표에게 주어진 '공천권'은 행사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오픈프라이머리로 후보를 선출한다고 선언한 것은 '개혁적 이미지'를 만든다. 차기 대권 플랜에 도움을 줄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하지만 김무성 뒤로 선 계보 정치인들이 심히 난감해졌다. '김무성 줄'에 섰던 이들은 낙동강 오리알이 될지도 모른다. 김무성이 이를 딛고 오픈프라이머리 방식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장미빛 대권'을 맞이할지 두고 봐야 한다.
담당업무 : 국회 및 새누리당 출입합니다.
좌우명 : 행복하기로 마음먹은 만큼 행복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