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모바일 베팅' 즐기는 경마팬 늘어…경마의 디지털화
마사회, '모바일 베팅' 즐기는 경마팬 늘어…경마의 디지털화
  • 장대한 기자
  • 승인 2015.10.04 2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 경마장을 찾은 경마팬들이 관람대 앞 잔디밭에서 모바일 베팅으로 마권을 구매하고 있다. ⓒ 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는 장소에 구애 받지 않는 '모바일 베팅'을 즐기는 경마팬들이 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마사회는 지난달 3주 동안 전국 3만5000여 명에 달하는 인원이 모바일 베팅으로 마토를 구매한 것으로 보고 있다.

모바일 베팅은 경마 고객이 직접 자신의 스마트 폰으로 발매창구에 줄을 서지 않고 마토를 바로 구매할 수 있는 발매서비스를 말한다.

베팅에 필요한 경마정보 확인에서부터 경주진행과 관련된 각종 속보 수신, 마권 구매와 적중 시 환급금 입금까지 스마트폰으로 모든 서비스를 누릴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모바일 베팅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마이카드앱'이 필요하며, 한국마사회 모바일 홈페이지에서 무료로 다운받아 설치 가능하다.

앞서 마사회는 지난 2014년 마이카드 앱을 통한 '장내 모바일 베팅'을 처음 선보인 바 있으며 경마의 디지털화를 위해 지난 8월 전지점으로 장내 모바일 베팅 서비스를 확대했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