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몽골·중국 신규노선 개설…대만 노선은 증편
국토부, 몽골·중국 신규노선 개설…대만 노선은 증편
  • 장대한 기자
  • 승인 2015.12.25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국토교통부는 우리나라에서 몽골, 중국으로 가는 신규노선이 개설되는 한편 대만 기존노선(서울-타이페이)도 증편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앞서 국토부는 지난 24일 항공교통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몽골(부산-울란바타르) 등 5개 신규노선 주14회와 대만(서울-타이페이) 주18회 증대운수권을 국적항공사에 배분했다.

우선 몽골 신규노선 부산-울란바타르(주2회)는 에어부산에 배분됐으며, 중국 신규노선(4개 주12회)의 경우 서울-원저우(주3회)는 티웨이, 서울-구이양(주3회)은 대한항공, 청주-닝보(주3회)는 이스타항공, 부산-우시(주3회)는 진에어가 할당받았다.

또한 서울-타이페이 증대운수권(주18회)는 제주항공 주7회, 진에어 주7회, 이스타항공이 주4회를 각각 배분 받았다.

국토부 관계자는 "항공수요가 높은 중국, 대만, 몽골 노선을 수시배분해 국적 항공사의 조기 취항은 물론 항공교통 이용자의 편의가 제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