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삼성전자 갤럭시노트7 '폭발'…"100만 원 짜리 폭탄?"
스크롤 이동 상태바
[단독]삼성전자 갤럭시노트7 '폭발'…"100만 원 짜리 폭탄?"
  • 박근홍 기자
  • 승인 2016.08.24 10:02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박근홍 기자)

▲ 24일 오전 한 네티즌이 갤럭시노트7 충전 중에 폭발이 발생했다며 글과 사진을 게시했다 ⓒ 인터넷 커뮤니티

삼성전자의 2016 하반기 야심작 갤럭시노트7이 공식 출시된지 닷새 만에 폭발 사고 논란에 휩싸였다.

24일 오전 8시께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갤럭시노트7의 배터리가 터져 스마트폰 앞 뒤로 시커멓게 그을리고 심하게 망가진 사진과 관련 글이 올라왔다.

게시된 글과 사진에 따르면 지난 19일 삼성모바일을 통해 개통한 한 남성의 갤럭시노트7이 충전 중에 '펑'하는 소리와 함께 터졌다. 사진을 살펴보면, 갤럭시노트7 왼쪽 하단 부분이 그을음과 함께 심하게 녹아내렸음을 확인할 수 있다. 액정도 반파됐다.

당시 그 남성은 수면 중에 있었고 타는 냄새와 큰 소리를 듣고 잠에서 깬 것으로 전해졌다. 자칫 잘못하면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아찔한 순간이었던 것이다. 피해 남성은 다행히도 아무 부상을 입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 남성은 즉각 삼성 서비스센터로 찾아가 문의했고, 이에 대해 삼성 서비스센터 직원은 "배터리가 터진 것 같다. 분석해 봐야 알 것 같다"고 답했다는 후문이다.

누리꾼들은 "100만 원 짜리 폭탄이냐" 등 반응을 보이며 비아냥 대고 있다. 한 네티즌은 해당 글 댓글에서 "밤새 내 얼굴 옆에 충전기를 꽂았던 갤럭시노트7을 생각하니 소름이 돋는다"며 "같은 고객 입장에서 너무 무서운 일"이라고 불안감을 표하기도 했다.

이와 관련, 삼성전자 측은 이날 <시사오늘>과 통화에서 "이 같은 건의 경우에는 당장 기기에 결함이 있는지, 고객의 과실인지 판단하기 어렵다"며 "분석하는 데 있어 일정 시간이 걸릴 것이다. 그 전까지는 입장을 밝히기 어렵다"고 말했다.

▲ 24일 오전 한 네티즌이 갤럭시노트7 충전 중에 폭발이 발생했다며 글과 사진을 게시했다 ⓒ 인터넷 커뮤니티

 

담당업무 : 건설·부동산 및 유통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隨緣無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딜러 2016-08-25 03:28:29
100만원짜리 폭탄 성능이 겨우 저거라니... 밥은 먹고 다니겠니?

ㅋㅋㅋㅋㅋ 2016-08-24 20:18:31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kcom66 2016-08-24 15:34:19
지금 휴대폰 모양은 원형이 너무도 잘 보존돼 있어서 폭발했다고 보기에는 무리가 있군요.
잘 사용하는 사람들에게 불안감을 줄 수 있는 행위는 하지맙시다.
휴대폰 폭발했다기보다는 뭔가에 태워먹고 새 것 살수는 없고 하니 이렇게라도 해서
폰 하나 챙기겠다는 심보는 아닌지..전 삼성은 경멸하는 사람이지만 지금의 형대는
폭발로 보기에는 심히 의심이 갑니다. 폭발했다면 파편으로 날아가던가 폰이 팽창되는 모습이 있어야.

kcom66 2016-08-24 15:30:43
폭발했다면 원형이 저렇게 남아있지 않을것 같군요.
뒤에 케이스도 그대로 부풀거나 탈락되지 않았고 하여간 뭔가 미심쩍네요.
폭발햇다면 저런모양으로 남아있지 않는답니다.
배터리 폭발하면 휴대푠 원형이 저렇게 남아있을 수 없다는 얘기죠.
위치도 배터리 위치가 아니고...
얘전에 중장비 운전자가 사람을 쳐서 사망한 사고가 있었는데 그때도 휴대폰이 폭발운운
했었으나 휴대폰 모양이 너무도 보존이 잘됐죠.

ghrtl 2016-08-24 13:55:47
혹시 개가 물은거 아님? 유튜브 보면 가끔 애견들이 물어 터지는 사례 종종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