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S서거 1주기⑥]현충원서 엄수…정관계 인사 대거 참석
[YS서거 1주기⑥]현충원서 엄수…정관계 인사 대거 참석
  • 송오미 기자
  • 승인 2016.11.22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송오미 기자)

김영삼 전 대통령 서거 1주기 추모식이 22일 오전 10시 서울 동작구 국립 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렸다. 추모식은 ‘사단법인 김영삼 민주센터’ 주관으로 진행됐다. 

▲ 김영삼 전 대통령 서거 1주기 추모식이 22일 오전 10시 서울 동작구 국립 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렸다. 추모식은 ‘사단법인 김영삼 민주센터’ 주관으로 진행 됐다. ⓒ 시사오늘

추모식에는 정세균 국회의장,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 추미애 대표, 김무성 새누리당 전 대표, 정진석 원내대표, 나경원·주호영·이주영·원유철·정병국·김용태 의원, 박지원 국민의당 비대위원장, 안철수 의원, 심상정 정의당 대표, 노회찬 의원, 손학규 전 민주당 대표 등 여야 대선주자 및 중진의원들이 대거 참석했다.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차남과 삼남인 김홍업·김홍걸씨도 자리를 지켰다. 이외에도 약 2000여 명의 추모객들이 함께했다.

▲ 김영삼 전 대통령 서거 1주기 추모식이 22일 오전 10시 서울 동작구 국립 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렸다. 추모식은 ‘사단법인 김영삼 민주센터’ 주관으로 진행됐다. ⓒ 시사오늘

YS 차남 김현철 국민대 특임교수는 현충관 입구에서 정관계 인사들과 일일이 악수하며 손님을 맞이했다. 김 전 대통령의 부인 손명순 여사도 이날 자리를 빛냈다.

추모식은 새누리당 정병국 의원의 사회로 시작됐고, 김수한 추모위원장의 인사말, 이홍구 전 국무총리의 추모사, 김장환 목사의 종교의식, YS 추모영상 관람으로 이어졌다. 이후 신지화 이화여대 교수와 고성현 한양대 교수가 김 전 대통령이 생전에 좋아했던 노래인 ‘청산에 살리라’, ‘선구자’를 부르며 고인을 기렸고, 김현철 특임교수가 유족들을 대표해 인사를 했다. 

▲ 김영삼 전 대통령 서거 1주기 추모식이 22일 오전 10시 서울 동작구 국립 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렸다. 추모식은 ‘사단법인 김영삼 민주센터’ 주관으로 진행 됐다. ⓒ 시사오늘

추모식을 마친 후에는 고인의 묘소가 있는 곳으로 이동했다. 묘소에서는 참배한 뒤 헌화 및 분향, 폐식이 진행됐다. 

담당업무 : 국회 및 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출입합니다.
좌우명 : 세상을 밝히는 등불이 되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