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7 일 12:27
[만평]박지원 엔지니어와 반기문 부품
2017년 02월07일 (화) / 그림 이근 / 글 김병묵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그림 이근 글 김병묵)     ▲ ⓒ시사오늘 이근 반기문 전 UN 사무총장의 낙마가 대선판을 흔들었다. 일부 여권에선 탄식과 한숨이 흘러나왔다. 그런데 쾌재를 부른 곳이 있다. 바로 국민의당이다. 제3지대에서 더불어민주당에 대항할 '빅 텐트 로봇'을 조립중이던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는, 반 전 총장의 사퇴가 오히려 반갑다. 만드는 로봇에는 안 맞는 부품인데, 그렇다고 버리자니 아까웠기 때문이다. 정권교체가 열망인 시대에서 여권 색이 짙은 인사는 끼워넣을 수 없다. 이제 다른 부품을 모으기도 좀 더 쉬워졌다. 손학규 국민주권회의 의장은 국민의당 행을 천명했다.정운찬 전 국무총리의 합류도 가시화 된 상태다. 제3지대 인사들이 대거 참여하는 국민의당의 거대로봇은 완성될까.  
02월 07일
01월 20일
12월 26일
11월 22일
11월 11일
10월 26일
10월 12일
09월 29일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