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9.25 월 11:40
> 뉴스 > 뉴스 > 경제
     
KEB하나은행, 탈북 새터민 위해 ‘수수료 면제’ 나서
2017년 03월 14일 (화) 전기룡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전기룡 기자)

   
▲ KEB하나은행은 탈북 새터민을 대상으로 각종 금융거래 수수료를 면제한다고 14일 밝혔다. ⓒ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은 ‘사회통합’과 ‘행복한 금융’ 실천을 위해 탈북 새터민을 대상으로 각종 금융거래 수수료를 면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시행으로 낯선 대한민국 금융환경에서 금전적인 부담과 불편함을 느꼈을 약 3만명에 달하는 탈북 새터민이 안정적인 금융거래 정착과 자산형성을 위한 도움을 받게 됐다.

주요 면제 수수료는 전자금융(자동화기기, 폰뱅킹, 인터넷뱅킹, 모바일뱅킹)을 통한 타행 이체 수수료, 영업시간 이후의 자동화기기 현금인출 거래 수수료, 통장 재발행 수수료 등으로 신청 후 1년간 혜택이 제공된다.

이 뿐만이 아니다. 면제 기간 이후에는 새터민 전용의 ‘미래행복통장’과 ‘1004 나눔 적금’ 가입 등의 금융거래 확대로 지속적인 면제 혜택 역시 받을 수 있다.

미래행복통장은 새터민의 안정적인 금융자산 형성을 위한 통일부 운용 사업으로 적립금을 불입하면 통일부에서 같은 금액을 추가 적립해주는 상품이다. 해당 상품은 KEB하나은행이 단독 위탁 판매하고 있으며, 가입금액은 최고 50만원 이내로 가입기간은 48개월이다.  

1004 나눔 적금은 기초생활수급자, 다문화가정, 새터민 등 서민들의 목돈마련을 지원하는 상품으로 매월 30만원 이내로 3년 이내에서 가입 가능하다. 3년제의 경우 기본금리 연 1.5%와 만기축하 우대금리 연 3.0%가 더해져 연 4.5%의 높은 금리가 적용된다.(‘17.3.13 기준, 세전)    

KEB하나은행 리테일상품부 관계자는 “탈북 새터민의 안정적인 정착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금융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함께 살아가는 사회 구성원 모두가 행복해지는 행복한 금융을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나금융그룹은 한반도 평화와 통일에 대한 염원을 공유하기 위한 하나통일원정대 활동, 북한이탈주민의 사회 정착을 돕는 하나원 정기 금융교육, 어울림 한마당 개최, DMZ 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후원 등을 통해 탈북 새터민 지원 및 통일의식 고취를 위한 지원 사업을 지속해오고 있다.

전기룡 기자 sisaon@sisaon.co.kr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담당업무 : 국회 정무위(은행) 및 미방위(게임)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노력의 왕이 되자.
     관련기사
· KEB하나은행, “위폐 적발에 역량과 노력 집중할 것”· KEB하나은행, '하나멤버스' 직접결제 서비스 런칭
· KEB하나은행, 보급형 상속신탁상품 ‘KEB하나 가족배려신탁’ 출시· KEB하나은행, 대한축구협회와 ‘월드컵 9회 진출 기원행사’ 진행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