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선물, 조달청 ‘원자재 비축사업 관련 선물 중개사’ 입찰에 최종 선정
NH선물, 조달청 ‘원자재 비축사업 관련 선물 중개사’ 입찰에 최종 선정
  • 전기룡 기자
  • 승인 2017.04.07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전기룡 기자)

NH선물은 조달청에서 실시한 ‘원자재 비축사업 관련 선물 중개사’ 입찰에 최종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이에 따라 NH선물은 향후 2년간 조달청의 핵심 비철금속(구리, 알루미늄 등) 비축물자 운영과 관련해 가격 리스크 관리에 긴밀히 협조하는 것은 물론, 런던 비철금속 거래소(LME)를 통한 가격 헤지뿐만 아니라 시황 제공 및 세미나 개최 등의 업무 등을 제공하게 된다.

뿐만 아니라 조달청은 NH선물과의 협업을 통해 내부적으로는 비축물자 가격 위험 회피 및 전문가를 양성하고, 외부적으로는 원자재 시장 접근이 어려운 비철금속 관련 중소 제조기업들에게 안정적인 원자재 공급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조달청은 2년마다 원자재 비축사업과 관련해 선물 중개사를 선정해 왔다. 올해에는 NH선물을 포함해 삼성, 유진 선물 등이 선정됐다.

담당업무 : 재계 및 게임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노력의 왕이 되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