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2 수 21:42
> 뉴스 > 뉴스 > 정치
     
文 대통령, 서울중앙지검장에 윤석열 임명...이영렬·안태근 좌천
법무부 검찰국장엔 박균택 대검찰청 형사부장 임명
2017년 05월 19일 (금) 송오미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송오미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서울중앙지검사장에 윤석열 대전고등검찰청 검사를, 법무부 검찰국장에 박균택 대검찰청 형사부장을 각각 임명했다. 사진은 윤석열 검사. ⓒ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서울중앙지검사장에 윤석열 대전고등검찰청 검사를, 법무부 검찰국장에 박균택 대검찰청 형사부장을 각각 임명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전 춘추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인사는 최근 ‘돈봉투 만찬’ 논란으로 서울중앙지검장 및 법무부 국장에 대한 감찰이 실시되고, 당사자들이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업무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우선적으로 실시하는 것”이라고 인사 배경을 설명했다.

‘돈봉투 만찬’ 논란 당사자인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과 안태근 법무부 검찰국장은 각각 부산고검차장검사와 대구고검차장검사로 좌천 인사됐다. 

윤 수석은 "서울중앙지검의 최대 현안인 최순실 추가 수사 및 관련 사건 공소유지를 할 적임자를 승진인사하고 검찰 안팎에서 업무 능력이 검증된 해당 기수에 우수 자원을 발탁해 향후 검찰개혁이 안정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배치했다“면서 ”이번 인사를 통해 검찰의 주요 현황 사건 수사 및 공소유지 검찰 개혁과제 이행에 한층 매진하고 최근 돈봉투 만찬 등으로 흐트러진 검찰 조직의 이미지를 쇄신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윤석열 검사는 사법연수원 23기로 지난 2013년 국정원 대선개입 사건 당시 특별수사팀장으로 활동하면서 검찰 수뇌부 반대에도 불구하고 국정원 압수수색과 직원을 체포한 일로 정직 등 징계를 받고 좌천됐다. 이후 최순실 게이트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수사팀장으로 활동하면서 주목을 받았다.

송오미 기자 sisaon@sisaon.co.kr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담당업무 : 국회 및 바른정당 출입합니다.
좌우명 : 세상을 밝히는 등불이 되자.
     관련기사
· 국민 87%. “文, 국정수행 잘할 것”…YS 역대 최고 수치 경신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