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1 토 19:48
> 뉴스 > 뉴스 > 유통
     
이정미 "파리바게뜨 물류센터도 470명 불법파견"…SPC "정규직 전환"
2017년 10월 12일 (목) 안지예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안지예 기자)

제빵기사 불법 파견 논란에 휩싸인 파리바게뜨가 물류센터에서도 불법파견 형태로 인력을 운영하고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12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정의당 이정미 의원은 “파리바게뜨가 물류센터에 470여명의 인력을 불법파견 형태로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앞서 파리바게뜨 제빵사의 불법파견 문제를 처음 제기한 바 있다. 

파리바게뜨 제품을 제조판매하는 파리크라상의 모회사 SPC 그룹은 계열사인 SPC GFS를 통해 전국 10여개 지역에 물류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물류센터는 파리바게뜨 제품 외에 베스킨라빈스, 던킨도너츠, 파스쿠치, 버거킹 등에 사용되는 원·부재료를 취급한다. 이곳에서는 640명의 인력이 12시간 맞교대 형태로 근무하고 있으며 이중 하청업체 직원은 472명이다. 

이 의원은 “원청인 SPC GFS가 겉으로만 도급일 뿐 하청업체 소속 인원에 대한 업무지시를 해 불법적으로 인력을 운영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 의원에 따르면 제품 출하, 배송 문제 발생시 하청업체 직원들이 SPC GFS 소속 관리자에게 경위서와 시말서를 제출하고, 출퇴근과 지각 결근을 관리·통제받았다. 매일 오후 6시 40분경 주·야간조에는 실질적인 업무지시 등이 이뤄졌다. 

이 의원은 “파견이 허용되지 않은 업종에 인력을 공급받아 원청이 실질적인 지휘, 감독을 하는 불법파견”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관해 SPC그룹은 “해당 물류센터 직원들의 경우 오는 16일 본사 정규직 소속 전환이 이미 예정돼 있는 상황이었다”고 해명했다. 파리바게뜨 물류센터 SPC GFS사도 “도급사 소속 인원을 직접 고용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안지예 기자 sisaon@sisaon.co.kr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담당업무 : 식음료, 소셜커머스, 화장품, 패션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편견없이 바라보기.
     관련기사
· 고용부 "파리바게뜨 제빵기사 불법파견…직접고용 하라"· [이슈오늘]파리바게뜨 '불법파견' 판정…베이커리업계 불똥 우려 '술렁'
· [이슈오늘]파리바게뜨 불법파견 결론 ‘갑론을박’…쟁점은?· [모닝오늘]파리바게뜨 불법파견 쟁점은?…SBI저축은행 임진구 대표, 국감장 가나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