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겨울 시즌 맞아 외투 보관 서비스 시행
이스타항공, 겨울 시즌 맞아 외투 보관 서비스 시행
  • 장대한 기자
  • 승인 2017.11.08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 이스타항공은 다가오는 겨울 시즌을 맞아 외투 보관 서비스인 '코트룸' 서비스를 시작했다. ⓒ 이스타항공

이스타항공은 다가오는 겨울 시즌을 맞아 외투 보관 서비스인 '코트룸'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8일 밝혔다.

코트룸 서비스란 겨울철 선호 여행지인 동남아 등 기온이 높은 여행지로 출국 시 필요 없는 겨울 외투를 보관해주고 귀국 시 돌려주는 의류 보관 대행 서비스다.

해당 서비스는 겨울시즌이 시작되는 11월부터 3월까지 5개월 간 운영되며, 이스타항공을 이용하는 고객이면 인천국제공항 지하 1층 공항철도 역 입구 트래블 스토어(Arex Travel Store), 공항철도 서울역과 홍대입구역 트래블 센터(Arex Travel Center)에서 오전 7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연중 무휴 이용할 수 있다.

이용 방법은 인천국제공항 출발일 탑승 수속 전 또는 탑승 수속 후에 트래블 스토어를 방문, 이스타항공 탑승권 또는 E-티켓을 제시하면 1인 1벌 7일 이내 성인 기준 9000원 요금으로 이용 가능하다. 또한 외투 1벌 당 목도리, 장갑과 같은 방한 용품 1세트도 무료 보관이 가능하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겨울철 두꺼운 외투로 인해 짐 부피가 늘어나 부담이 되는 경우가 많다"며 "코트룸 서비스를 이용하면 한층 가벼운 겨울 여행을 떠나 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자세한 사항은 이스타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 웹과 어플리케이션에서 확인 가능하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