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6 일 17:36
> 뉴스 > 뉴스 > 경제
     
SK증권, 국제기후채권기구와 MOU 체결
2017년 11월 28일 16:01:57 임영빈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임영빈 기자)

   
▲ CBI 션 키드니 회장(왼쪽)과 김신 SK증권 회장. ⓒSK증권

SK증권은 여의도 본사에서 국제기후채권기구(Climate Bonds Initiative, CBI)와 전략적 제휴를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CBI는 영국정부와 국제금융기관의 지원으로 2009년 런던에서 설립됐으며, 기후채권의 표준과 정책을 수립하고 기후채권을 인증하는 국제기구이다. 또한, CBI는 기후채권 시장현황을 일단위로 추적·보고하고 있으며 MSCI, S&P, Dow Jones Index 등에서도 이 자료를 사용 중이다.

기후금융은 기후변화 문제를 금융메커니즘에 접목해 해결하는 것으로, 탄소배출 감축을 유가증권화해 거래하는 탄소배출권거래제와 친환경 사업에 투자하는 기후채권이 대표적이다. 현재 골드만삭스 등 글로벌 IB들은 물론 산업은행 등 국내 기업들도 기후금융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SK증권은 지난 9월 도널드 존스턴 전 OECD 사무총장을 고문으로 영입해 기후금융사업을 준비해왔으며, 금번 CBI와의 MOU를 통해 기후금융사업의 경쟁력 확보에 나설 예정이다.

SK증권 관계자는 “이번 기후금융업계의 정상급 기구인 ‘국제기후채권기구’와 전략적 협력으로 SK증권이 기후금융 및 탄소배출권 사업에서 경쟁력을 확보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 글로벌 IB들과 기후금융사업 협력을 계획 중”이라고 밝혔다.

담당업무 : 국회 정무위(증권,보험,카드)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가슴은 뜨겁게, 머리는 차갑게
     관련기사
· [주간 추천 종목] SK텔레콤, 연결 영업이익 시장 기대치 부합 등
· SK증권, 1년 6개월 만기 ELB 등 2종 공모
· 2018년 은행업계 비추는 밝은 전망
· [특징주] 이마트, 지나친 낙관 전망은 보류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