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20 토 00:56
> 뉴스 > 뉴스 > 유통
     
롯데제과, 젤리 통합 브랜드 ‘젤리셔스’ 론칭
2018년 01월 04일 16:37:35 안지예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안지예 기자)

   
▲ 젤리셔스 로고 ⓒ롯데제과

롯데제과가 젤리 통합 브랜드 ‘젤리셔스(Jellicious)’를 4일 선보였다.

롯데제과는 젤리셔스를 통해 다양한 젤리 제품을 단일 브랜드로 통합, 제품에 대한 인지도를 높이고 홍보 효과를 극대화시켜 매출규모 500억원의 젤리 메가브랜드로 육성하겠다는 계획이다.

젤리셔스는 젤리(Jelly)와 딜리셔스(Delicious)의 합성어로, 맛있는 젤리를 통해 소비자에게 호기심을 자극하고 즐거움을 주겠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 새로운 식감과 색다른 모양, 포장 형태 등을 통해 기존에 없는 신선함을 추구한다.

젤리셔스는 현재 신제품 ‘말랑 후르츠 젤리’ 2종(바나나맛, 망고맛)을 포함해 죠스바 젤리, 청포도 젤리 등 기존 젤리까지 총 6종의 라인업으로 구성돼 있다. 롯데제과는 추후 선보이는 신제품은 물론 기존의 다른 젤리 제품들도 점차 젤리셔스 브랜드로 통합해나갈 예정이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젤리셔스 말랑 후르츠 젤리 2종은 젤리 속에 공기를 주입하는 ‘에어레이션 공법’을 사용해 기존 젤리보다 부드럽고 폭신폭신한 식감이 특징이다.

한편, 국내 젤리시장의 지난해 매출규모는 전년 대비 약 10% 증가한 약 1800억원에 달했다. 이 가운데 롯데제과는 약 480억원(닐슨 포스데이터 기준)의 젤리를 판매하며 젤리 시장 1위로 도약했다. 이는 전년대비 약 30% 증가한 수치며, 2년 전인 2015년에 비하면 약 3.3배 늘었다. 판매 제품수도 2015년 당시 4종에서 지난해 15종으로 확대됐다.

담당업무 : 식음료, 소셜커머스, 화장품, 패션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편견없이 바라보기.
     관련기사
· 롯데제과, 지역아동센터 ‘스위트홈’ 5호점 영광에 건립
· 롯데제과, 포항 특별 재난지역에 과자류 전달
· 롯데제과, 저칼로리 ‘곤약젤리’ 2종 출시
· 롯데제과, 겨울 시즌용 ‘부드러운 수박바’ 출시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