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L생명, 인공지능 기반 ‘백년자산’ 니즈환기 프로그램 도입
ABL생명, 인공지능 기반 ‘백년자산’ 니즈환기 프로그램 도입
  • 김현정 기자
  • 승인 2018.01.30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김현정 기자)

▲ ABL생명은 자사 보험설계사 영업용 태블릿 PC에 인공지능 기반의 고객맞춤형 ‘백년자산’ 니즈환기 프로그램을 내달 1일 도입한다고 30일 밝혔다. ⓒABL생명

ABL생명은 자사 보험설계사 영업용 태블릿 PC에 인공지능 기반의 고객맞춤형 ‘백년자산’ 니즈환기 프로그램을 내달 1일 도입한다고 30일 밝혔다.

‘백년자산’이란 100년이라는 오랜 기간 동안 고객에게 일어날 수 있는 3大위험(사망, 건강, 노후)으로부터 가족 3代를 지켜줄 수 있는 자산을 의미한다. ABL생명은 고객들이 자신의 백년자산 마련 정도를 점검하고 하루 빨리 준비를 시작할 수 있도록 이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이를 위해 ABL생명은 총 944종의 고객유형과 각각의 유형에 맞는 백년자산 설계 가이드를 도출해냈으며,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고객들이 자신의 유형을 선택할 경우 이에 맞는 백년자산 가이드가 자동으로 제공되도록 했다.

예를 들어 나이, 직업, 소득, 가족력 유무의 4개 항목을 선택하면 인생에서 중요한 사건이나 사고(가족생계, 건강, 노후, 목돈준비 등)가 발생했을 때 마련해야 할 자산의 규모를 확인할 수 있으며, 이에 대한 자신의 준비상황이 충분한지, 부족한지를 점검하고 그에 맞는 백년자산 대비 가이드를 제공 받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이 프로그램에는 자사 설계사들의 보장성보험 영업지원을 위한 다양한 디지털 툴도 추가됐다. 백년자산의 필요성을 재미있는 스토리로 소개한 카드뉴스가 매주 업데이트돼 설계사가 고객에게 카톡으로 공유할 수 있으며 전문적인 백년자산 설계를 돕는 교육 자료들도 제공된다.

ABL생명 이찬우 영업교육본부장은 "100세 시대라는 말이 무색하게 아직까지 백년자산이 충분히 준비되지 않은 고객들이 많다"며 "ABL생명의 ‘백년자산’ 프로그램을 통해 고객들이 보험의 가치를 느끼고 든든한 미래를 준비하실 수 있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담당업무 : 국제부입니다.
좌우명 : 행동하는 것이 전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