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G생명, 주당 1700원 기말 배당…주주 친화경영 지속할 계획
ING생명, 주당 1700원 기말 배당…주주 친화경영 지속할 계획
  • 김현정 기자
  • 승인 2018.02.08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김현정 기자)

ING생명은 8일 이사회를 개최하고 주당 1700원의 기말 현금배당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2017년 5월 상장 이후 9월에 지급한 중간배당 700원을 포함한 ING생명의 2017년 주당 배당금은 2400원이 된다. 연간 총 주당 배당금 기준 시가배당률은 4.4%이다. 

ING생명은 지난해 7월 “당기순이익의 50% 이상을 중간배당과 기말배당 등 연간 두 차례에 걸쳐 주주들에게 배당하는 정책을 새로운 자본규제(K-ICS)의 윤곽이 드러나는 2019년까지 유지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기말 배당금은 2018년 3월에 개최되는 정기 주주총회 배당결의로 최종 결정되며, 주주총회 결의일로부터 1개월 이내에 2017년 12월 31일자 주주에게 지급될 예정이다.

ING생명 관계자는 "배당정책 유지와 전자투표제 도입 등을 통해 앞으로도 주주의 가치를 극대화 할 수 있는 ‘주주친화경영’을 지속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이사회에서는 향후 ING생명이 개최하는 모든 주주총회에 전자투표제를 도입하겠다고 결의했다. 전자투표제가 도입되면 ING생명 주주들은 주주총회에 직접 참석하지 않더라도 온라인을 통해 안건에 대한 의사표시를 할 수 있게 된다.

담당업무 : 국제부입니다.
좌우명 : 행동하는 것이 전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