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넥슨, 피파온라인4 담금질 돌입…‘4월 출시 예정’
[단독]넥슨, 피파온라인4 담금질 돌입…‘4월 출시 예정’
  • 전기룡 기자
  • 승인 2018.02.20 09:22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전기룡 기자)

▲ 지난해 11월 열린 ‘EA X NEXON NEW PROJECT 미디어 쇼케이스’ 현장. ⓒ시사오늘

넥슨의 정통 온라인 축구게임 ‘EA SPORTS™ FIFA 온라인 4’(이하 피파온라인4)가 마지막 담금질에 돌입했다.

1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피파온라인4가 오는 4월 출시될 예정이다. 앞서 넥슨은 지난해 11월 열린 ‘EA X NEXON NEW PROJECT 미디어 쇼케이스’를 통해 피파온라인4가 러시아 월드컵 전에 론칭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러시아 월드컵은 오는 6월 14일 개최된다.

피파온라인4의 4월 출시설이 제기된 데는 현재 진행되고 있는 2차 CBT(Closed Beta Test)가 주효했다. 오는 21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테스트에는 1·2차 테스트 당첨자를 비롯해, 넥슨 가맹 PC방에서 접속하는 모든 이용자가 참여 가능한 게 특징이다.

이는 전작인 ‘EA SPORTS™ FIFA 온라인 3’(이하 피파온라인3)의 마지막 CBT와 유사하다. 넥슨은 지난 2012년 11월 ‘PC방 오픈 리그’란 이름으로 최종 CBT를 진행했다. PC방 오픈 리그는 현재 진행 중인 피파온라인4 2차 CBT와 동일하게 넥슨 가맹 PC방을 통해 접속하는 이용자를 대상으로 한 CBT였다.

아울러 다수의 광고대행사에서도 넥슨이 피파온라인4를 홍보하기 위해 마케팅 시기를 조율하고 있다고 얘기했다.

한 광고대행사 관계자는 <시사오늘>과의 통화에서 “넥슨이 피파온라인4에 대한 마케팅을 4월부터 시작한다고 귀띔했다”면서 “4월 말에서 5월 초가 되면 피파온라인4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넥슨 관계자는 "월드컵 전 출시하겠다고 밝혔지만 아직 정확한 일정은 나오지 않았다"고 전했다.

한편, 넥슨은 2차 CBT를 통해 자신만의 고유한 팀을 만들 수 있는 ‘대표팀 모드’와 구단에 속한 경기장을 관리하며 운영할 수 있는 ‘경기자 운영’ 콘텐츠를 공개했다. 

담당업무 : 재계 및 게임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노력의 왕이 되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병맛넥슨 2018-03-13 13:04:47
너무 넥슨위주로 게임을 운영하고 문제점을말해줘도 문제없다고 말한다 문의를 해도 답변해줬으니 참조하라고 함;; 장난하나?? 뭐든지 마음에 안들어 현질유도하고 현질해서 아이템을 사면 그지같은거만주고 어휴 병신같네

크크 2018-02-20 18:34:56
내가봤을땐피파4도넥슨이니까서든2처럼1달인가2달후에망해서없어지고다시피파3으로돌아올거같음

형아 2018-02-19 23:21:31
피파4는 일단 사양자체가
배그를 넘어버리니
쉽게 다가갈만한 게임은 아닌것 같다.
피파3도 구엔진이 더 재밌었던거처럼.
사양만 높고 컨트롤 조작이 어려운 게임은
우선적으로 거부반응 일어난다.
또한 모바일체제로 바뀌는 요즘
일반 서민들이 고사양의 게임스펙을
감당하기에는 일단 그래픽카드가
백만원 웃도는것부터 장벽에 막힌다.
난 그리 생각한다.
구엔진 그대로의 아케이드성으로
골대에 철썩 감기는 그 골맛이
아드레날린을 분비해준 가장큰 원동력인걸
점점 엔진 업그레이드며 피파4며
손댈때마다 퇴보하는 그 게임성엔
별로 해볼 마음도 추천조차 않겠다

2018-02-19 21:10:17
어차피 넥슨이잖아 서든어택2랑 비슷할꺼야.
다만 피파3가 없어지니 울며겨자먹기로 하긴 할꺼임. 현질은 기대하지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