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편의점산업협회·프랜차이즈산업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식약처, 편의점산업협회·프랜차이즈산업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 설동훈 기자
  • 승인 2018.06.11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설동훈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한국편의점산업협회‧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와 함께 식품 안전 관리 강화를 위한 상호 협력을 주요 내용으로 11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최근 편의점 및 외식프랜차이즈 가맹점의 지속적인 증가에 따라 유통식품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통계자료에 따르면 편의점 가맹점 연평균 증가율은 14.7%(2015년 2만6755개 → 2017년 3만5222개)이며 외식프랜차이즈 가맹점 연평균 증가율 5.0%(2015년 10만833개 → 2017년 11만1150개)인 것으로 나타났다.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자율위생관리, 이물혼입 방지, 보관기준 준수, 위해가능 영양성분 줄이기, 음식문화 개선 △위해식품의 신속 회수 △식품의 안전성 확보 및 위해가능 영양성분(나트륨, 당 등)을 줄이기 위한 회원사 및 소비자 대상 교육‧홍보 등이다.

식약처 측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편의점 및 외식프랜차이즈 업체의 위생수준 향상이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업체와 상호 협력하여 소비자가 안전한 먹거리를 구매할 수 있도록 환경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