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2018 세계가스총회(WGC)’서 천연가스 산업 동반성장관 운영
한국가스공사, ‘2018 세계가스총회(WGC)’서 천연가스 산업 동반성장관 운영
  • 김기범 기자
  • 승인 2018.06.28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김기범 기자) 

▲ ‘2018 세계가스총회’에 설치된 한국가스공사 동반성장관 모습 ⓒ 한국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는 6월 25일부터 29일까지 미국 워싱턴 D.C.에서 열리는 ‘2018 세계가스총회(WGC)’에 천연가스 산업 동반성장관을 설치했다고 28일 밝혔다.

가스공사는 전 세계 100여 개국에서 350개 기업이 참가하는 이번 행사에서 가스히터, 가스안전 계측장비 등을 생산하는 국내 우수 중소기업에게 제품 홍보 및 판촉 기회를 제공하고자 총 8개 업체가 참여하는 전용 홍보관을 마련했다.

천연가스 산업 동반성장관은 세계 가스시장의 큰 손인 가스공사와의 공동 홍보활동을 통해 판촉 효과를 극대화하고, 잠재고객에 대한 제품 신뢰도 제고를 꾀할 수 있다는 점에서 참가 기업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트럼프 정부의 에너지 세제 개편 및 해양 에너지 개발 확대 계획 등과 연계해 향후 북미지역에서의 플랜트 설비분야 수요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가스공사 측은 이번 공동 마케팅 행사가 국내 중소기업의 미주시장 진출에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담당업무 : 에너지,물류,공기업,문화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파천황 (破天荒)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