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오늘] '기내식 대란' 박삼구 회장, 사회적 지탄 부끄럽게 생각
[포토오늘] '기내식 대란' 박삼구 회장, 사회적 지탄 부끄럽게 생각
  • 권희정 기자
  • 승인 2018.07.04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권희정 기자)

▲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과 김수천 아시아나사장이 4일 오후 서울 중구 금호아시아나 광화문 사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논란이 된 '기내식 대란'과 관련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기내식 공급 문제로 지난 1일부터 사흘 동안 항공기 231편 가운데 107편의 기내식을 싣지 못한채 출발했다. 

▲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담당업무 : 사진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