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 훔치려다 주인 폭행한 40대 구속
양주 훔치려다 주인 폭행한 40대 구속
  • 윤지원 기자
  • 승인 2018.07.11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윤지원 기자)

광주 북부경찰서는 11일 술집에 침입해 양주를 훔치려다 주인에 들키자 폭행한 혐의로 조모(43)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조씨는 지난 2일 오전 5시30분께 광구 북구 우산동의 한 유흥주점 담을 넘어 침입해 여주인(60)을 흉기로 위협하고, 주먹으로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사건 당시 조씨는 유흥주점 냉장고에서 몰래 양주를 훔치려 했다.

잠에서 깬 여주인이 조씨를 발견하자 부엌에서 흉기를 꺼내와 협박했으며 피해자의 눈을 가리고 주먹으로 수차례 때려 전치 2주의 상처를 입히고 도주했다.

조씨는 경찰에 “종종 방문했던 술집의 뒷문이 열려있다는 사실을 노렸다”며 “주인에게 발각되자 얼굴을 알아볼까 봐 눈을 가리고 폭행했다”고 진술했다. 

담당업무 : 경제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인내는 가장 힘이 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