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은행, 인구의 날 기념행사에서 국무총리상 수상
전북은행, 인구의 날 기념행사에서 국무총리상 수상
  • 윤지원 기자
  • 승인 2018.07.13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산 관련 각종 제도 및 사회공헌 활동으로 출산과 육아, 가족친화에 기여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윤지원 기자)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 지난 11일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열린 제7회 인구의 날 기념식에서 다양한 출산관련 제도 운영과 일과 가정의 균형을 통한 저출산 대응에 기여한 공로로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혼자하면 힘든 육아, 함께 하면 든든 육아’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기념식은 저출산 고령화에 대한 국민의 이해와 관심을 높이고 저출산 고령화 대응에 민간의 참여를 유도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이 날 국무총리 표창을 받은 전북은행은 출산휴가 및 휴직, 출산 직원가족에게 경비 지원 등 출산관련 각종 제도 운영과 다문화가정 문화교실, 장애인 합동결혼식 지원, 저소득 청소년 여성용품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출산 및 육아, 가족친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전북은행 진영찬 부행장은 “저출산과 인구 고령화 등으로 우리 사회는 심각한 인구문제에 직면해 있다”며 “전북은행도 이러한 사회적 이슈에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출산 장려 및 부부 공동 육아가 잘 이뤄질 수 있도록 관련 정책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일과 생활이 균형을 이루는 문화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경제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인내는 가장 힘이 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