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고온에 높은 습도…초복 '찜통더위'
[오늘날씨]고온에 높은 습도…초복 '찜통더위'
  • 박근홍 기자
  • 승인 2018.07.17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박근홍 기자)

초복인 17일에는 전국적인 찜통더위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북태평양고기압 영향으로 전국이 맑고, 대부분 지역의 낮 최고기온이 평년보다 4~7℃ 가량 높은 날씨가 되겠다고 예보했다. 일부 지역에서는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4도, 인천 24도, 대전 24도, 광주 24도, 춘천 23도, 청주 25도, 전주 24도, 강릉 28도, 대구 25도, 부산 25도, 마산 24도, 울릉·독도 26도, 제주 25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4도, 인천 32도, 대전 35도, 광주 36도, 춘천 35도, 청주 35도, 전주 35도, 강릉 36도, 대구 37도, 부산 32도, 마산 34도, 울릉·독도 32도, 제주 31도 등이다.

기상청은 "고온에 높은 습도로 불쾌지수, 더위체감지수가 높고 탈진 등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높겠으니 야외활동을 가급적 자제하고 충분한 수분섭취와 휴식을 취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에서 '좋음', 울산·부산 '한때 나쁨' 단계를 나타내겠다. 자외선 지수는 오전 '높음', 오후 '매우 높음' 단계를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남해-동해 앞바다에서 0.5m로 일겠다.

기상청은 "오는 18일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서해안, 남해안 저지대에서는 만조 시 침수 피해가 없도록 유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담당업무 : 건설·부동산 및 재계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隨緣無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