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평] 내로남불, 민주당 전당대회
[만평] 내로남불, 민주당 전당대회
  • 그림 이근/글 정진호 기자
  • 승인 2018.07.23 20:3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그림 이근/글 정진호 기자) 

▲ ⓒ시사오늘 이근

‘친문(親文)’의 축제다. 더불어민주당 8·25 전당대회가 ‘친문 마케팅’으로 들끓고 있다. 너나할 것 없이 “문재인 정부를 뒷받침 하겠다”며 문재인 정부 ‘보디가드’를 자임하고 나섰다. 그런데 민주당, 박근혜 정부 시절에는 새누리당을 ‘청와대 거수기’라며 비판하지 않았던가. ‘내가 하면 착한 거수기, 남이 하면 나쁜 거수기’는 국민의 신뢰를 잃는 지름길이다.

담당업무 : 국회 및 자유한국당 출입합니다.
좌우명 : 인생 짧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조성원 2018-09-07 01:08:03
기자님 멋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