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시네마, 중국영화상영관 10월 상영작 3편 공개
롯데시네마, 중국영화상영관 10월 상영작 3편 공개
  • 김기범 기자
  • 승인 2018.10.14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김기범 기자) 

▲ 롯데시네마는 서울 잠실 월드타워 중국영화상영관에서 오는 20일까지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 <나의 서른에게>, <우리가 잃어버릴 청춘> 등 3편의 중화권 영화를 상영한다고 14일 밝혔다. ⓒ 롯데시네마

롯데시네마는 서울 잠실 월드타워 중국영화상영관에서 오는 20일까지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 <나의 서른에게>, <우리가 잃어버릴 청춘> 등 3편의 중화권 영화를 상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는 두 소녀의 14년에 걸친 우정과 성장통, 그리고 이별, 갈등, 그리움을 다룬 감성 드라마다. 두 주인공 주동우·마사순은 이 영화로 대만 금마장영화제 최초로 공동여우주연상을 수상했으며, 영화는 홍콩 금상장영화제에 12개 부문 노미네이트된 바 있다.

<나의 서른에게>는 서른 즈음에서 방황하고 있는 청춘들에게 위로와 공감이 돼주는 영화다. 뛰어난 커리어, 예쁜 외모, 번듯한 직장, 안정적인 연애로 스스로 만족스러운 삶을 살고 있다고 생각하는 주수나(임약군 분)는 우연히 황천락(정흔의 분)을 만나면서 자신의 인생에 대해 다시 돌아보게 된다. 잔잔하게 이입할 수 있는 영화로 개봉 당시 중국뿐 아니라 한국에서도 2,30대 여성들의 큰 지지를 받았다.

<우리가 잃어버릴 청춘>은 조우정, 한경, 양자산 주연의 영화이다. 평생의 동반자가 될 친구들을 사귀고 이전까지 경험해보지 못한 사랑에 빠지기도 하면서 한 발씩 앞으로 나아가고 성장하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그린 청춘 드라마다.

담당업무 : 에너지,물류,공기업,문화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파천황 (破天荒)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