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란물 유통 혐의' 심명섭 여기어때 대표, 사의 표명
'음란물 유통 혐의' 심명섭 여기어때 대표, 사의 표명
  • 손정은 기자
  • 승인 2018.11.30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 손정은 기자)

음란물 유통 혐의로 곤욕을 치르고 있는 심명섭 위드이노베이션 대표가 대표 이사직에서 물러나기로 결정했다.

30일 여기어때를 운영 중인 위드이노베이션에 따르면 심명섭 위드이노베이션 대표이사는 "대표 이사직에서 물러나겠다"는 내용의 입장문을 발표했다.

입장문에서 심명섭 대표는 "언론을 통해 보도된 바와 같이, 저는 과거 제가 지분을 보유했지만 현재 그 지분을 모두 매각한 바 있는 웹하드 업체에 관한 일로 최근 경찰 조사를 받은 일이 있다"면서 "당시 성실히 조사에 임했고 앞으로 있을 모든 법적 절차에도 최선을 다해 성실히 임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또 "이번 일로 뜻하지 않게 심적으로 피해를 보신 분들이 있다면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금일부로 저는 위드이노베이션의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부로 회사 경영 전반을 임원진에 위임하고, 개인적인 일로 야기된 이번 문제의 해결에 대처하려 한다"며 "그것이 책임 있는 자세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담당업무 : IT, 통신, O2O, 생활가전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매순간 최선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