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7 월 07:04
> 뉴스 > 기획 > 특집 | 선샤인CEO
     
[선샤인CEO] '호실적 이끈' 신일 정윤석, 그의 '무한도전'은 계속된다
2018년 12월 05일 15:01:37 손정은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 손정은 기자)

강력한 모터 기술을 기반으로, 국내 선풍기 시장을 이끌어가고 있는 신일. 이제는 선풍기를 넘어 종합 가전 기업으로의 면모를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3년 만에 적자에서 흑자 전환함은 물론, 올해 '역대 최대' 실적을 기대하고 있는 신일을 이끌어 가고 있는 정윤석 대표에 이목이 쏠리는 이유다.

   
▲ 5일 업계에 따르면 신일의 2018년 3분기 매출은 588억 원으로 36% 증가, 영업이익은 50억 원으로 42%가 증가했다. ⓒ신일

5일 업계에 따르면 신일의 2018년 3분기 매출은 588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6% 증가, 영업이익은 50억 원으로 42%가 증가했다.

이런 신일의 괄목할 만한 성장에는 정 대표의 '무한도전'이 있었다. 지난 1959년 소형 모터 제조사로 시작한 신일은 '한국품질만족지수 선풍기 부문에서 12년 연속 1위' 기업으로 선정되는 등 국내 선풍기 판매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지만, 이에 만족하지 않았다.

'음성인식 선풍기', '이중 날개 선풍기' 등 새로운 기술을 접목한 신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이번 여름에는 국내 최초 'IoT 선풍기'를 선보였으며, 높낮이 조절이 가능한 '스탠드형 서큘레이터'도 새롭게 출시, 소비자를 매료시켰다는 평가다.

에어컨과 함께 사용 시 에너지 절감 효과와 냉방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서큘레이터 제품으로, 홈쇼핑을 통해 큰 인기를 얻어 실적에도 긍정적 영향을 줬다는 게 업계의 중론이다.

아울러 신일은 잘하는 것(선풍기)을 더 잘하면서 엄격한 품질관리(QC)를 진행, 다양한 카테고리의 제품을 활발하게 출시하고 있는 실정이다.

반려동물 인구 증가 추세를 주목해 지난해 론칭한 펫 가전 브랜드 'Fubby'(퍼비)의 사업을 강화하고 관련 제품을 꾸준하게 출시하는 눈치다.

이런 끊임없는 도전을 성공으로 이끌 수 있던 비결에는 정윤석 대표의 소신이 있었다. '직원'들이 큰 '자산'이라고 생각하는 그는 직원들의 소속감 강화와 더불어 임직원과의 소통에 집중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직원과의 신뢰를 바탕으로, 'Great Journey and Great Companion'(위대한 여정 그리고 위대한 동행)을 만들어가고 있는 정윤석 신일 대표. 그의 무한도전의 다음 행보에 관심이 집중된다.

담당업무 : IT, 통신, O2O, 생활가전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매순간 최선을.
     관련기사
· '장마철 앞서 제습기 시장 선점하라'…가전·렌탈업계 쟁탈전
· 신일, 정윤석 대표 필두 '경영 효율화·시너지 창출' 기대
· '미세먼지 공포'…유해물질 적은 '생활가전' 선풍
· 신일, '레트로 냉장고' 출시…옥션 올킬서 할인 행사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