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2.21 목 17:23
> 뉴스 > 비주얼뉴스 > 한컷오늘
     
[한컷오늘] 유승민, “우리는 하나”…무색
보수·중도·진보 연연 말자더니…
2019년 02월 09일 10:28:42 윤진석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윤진석 기자)

   
▲ ⓒ시사오늘(그래픽=김승종)

2018년 2월 13일 바른미래당이 출범했다.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이 통합 창당의 돛을 올리는 순간이었다. 유승민 당시 공동대표는 “안철수 대표와 저는 미래를 위한 통합과 개혁의 정치를 시작하겠다고 약속했다. 오늘부터 우리는 하나다”라고 천명했다. 또 이런 말도 했다. “보수냐 중도냐 진보냐. 중요한 건 내용과 본질이다. 우리가 서로를 동지라 부르는 이유는 무엇인가. 뜻이 같기 때문이다. 동지 여러분, 같이 가자. 국민이 원하는 정치를 해낸다면 우리는 죽음의 계곡을 살아서 건널 것이다.”

하지만 한해가 지나, 남은 가치는 무엇이며, 동지는 누구일까. 어쩌면 유추해 볼 수 있는 1월 24일자 페이스북 글이 있어 옮겨 본다. “2년 전 오늘은 바른정당을 창당한 날이다. 보수가 바로 서야 대한민국이 바로 선다는 신념 하나로 개혁보수의 깃발을 세웠던 날이다. 바른정당의 창당 정신은 그대로 남아있고 여전히 소중하다. 아직도 함께하는 동지들이 의지를 버리지 않는다면 언젠가 희망의 봄이 올 거라 확신한다." 근래 들어 부쩍 정체성에 대해 고민했다고 전해진다. 손학규 대표와의 회동에서도 입장차를 좁히지 못했다고 한다. 8~9일 당의 연찬회에 앞서 이제는 사라지고 없는 바른정당 정신만을 강조한 그. 어쩌면 답은 이미 나와 있는 것이 아닐까. 시기만 저울질될 뿐.

담당업무 : 정치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꿈은 자산!
     관련기사
· [한컷오늘] 'YS 뿌리논쟁' 가열
· [한컷오늘] 한국당, 때이른 당권레이스 돌입
· [한컷오늘] 선거제 개편 ‘진실 게임’
· [한컷오늘] 나경원-김병준, ‘인적청산’ 놓고 충돌
· [한컷오늘] 홍영표 ‘말 바꾸기’
· [한컷오늘] 환경부의 ‘세 얼굴’
· [한컷오늘] 손혜원의 ‘내로남불’ 발언
· [한컷오늘] 장하성의 빗나간 예언
· [한컷오늘] 연동형 비례대표…민주당 삼색 변신
· [한컷오늘] 김병준, 나오랄 땐 언제고…
· [한컷오늘] 정의와 적폐 사이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