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2.21 목 14:45
> 뉴스 > 오피니언 > 칼럼
     
[주홍원의 8체질 건강] "발목 염좌, 봉약침 치료하면 증상 개선에 효과"
환자의 체질과 증상 진단 후 정확한 시술 중요
2019년 02월 12일 11:03:20 주홍원 광덕안정한의원 원장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주홍원 광덕안정한의원 원장)

주변에서 보면 계단을 오르내리거나 급히 걸음을 옮기다가 순간 기우뚱하고 몸의 중심이 흔들리며 마치 발목이 꺾이거나 접혀지는 듯한 상황을 경험한 이후 통증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다. 물론 증상의 정도에 따라 각기 다를 수 있겠지만 이들은 대부분 발목 염좌가 발생한 것으로 파악할 수 있다.

사실 발목 염좌는 일상생활에서 흔히 경험하게 되는 질환 중 하나다. 발목 염좌가 발생한 환자들의 대부분은 “발목이 삐었다” 또는 “발목을 접질렀다” 등으로 증상을 표현하며 국소부위의 종창, 동통, 운동장애 등을 호소하곤 한다.

흔한 질환이지만 가볍게 여겼다간 만성질환으로 고착화

발목 염좌는 주로 외측의 인대 손상이 85% 정도를 차지하고 있으며 종종 발이 안쪽으로 휘는 내번 시에도 손상이 될 수 있다. 대부분은 거의 완전하게 회복하지만 10-30% 정도의 환자에서는 지속적인 통증과 반복적인 염좌 증상을 보이는 만성 발목 불안정성으로 진행하는 경우가 흔하다.

발목염좌는 유형과 증상의 정도에 따라 1~3단계로 분류할 수 있다. 1도 손상은 인대가 부분적으로 파열되거나 인대 내에 출혈 등이 없는 가벼운 손상을 말한다. 또 2도 손상은 인대의 불안정성이 약간 야기될 정도의 불완전한 손상이며 3도 손상의 경우에는 인대가 완전히 파열된 상태로 볼 수 있다.

임상에서 보면 급성 발목 염좌의 치료를 위해 내원한 환자의 50% 이상은 2단계 또는 3단계의 손상에 해당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발목 염좌는 일상에서 흔히 접하게 되는 질환이며 당장 생명에 위협이 되는 질환은 아니지만 초반에 이를 제대로 치료하지 못할 경우 만성적인 발목질환으로 고착화 될 수 있어 결코 대수롭지 않게 치부하고 넘겨버릴 수 있는 질환이 아니다.

특히 발병 초기부터 적절한 치료를 하지 않을 경우 시간이 지나면 통증은 줄어들 수 있지만 손상된 인대가 완벽하게 회복하지 못해 만성적인 발목 염좌로 이환되기도 한다. 따라서 가볍게 발생한 발목염좌의 경우라도 초기부터 적절한 치료를 시행, 장기적인 손상을 예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가벼운 발목 염좌의 경우에는 의료기관에 내원하기 전에 먼저 가정에서 손쉽게 할 수 있는 RICE 요법을 시행해 보는 것도 좋다. RICE 요법은 안정(Rest), 얼음찜질(Ice), 압박(Compression), 거상(Elevation)의 약자로 해당 방법을 적용, 시행할 경우 발목이 추가적으로 손상되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또 다리를 심장보다 높게 두어 울혈이 생기는 것을 예방할 수도 있다.

특히 급성적인 손상이 있는 경우에 손상 부위에 얼음찜질을 적용하면 손상에 의해 발생하는 염증반응과 부종을 경감시키는 효과가 있어서 발목이 삔 초기에 가장 먼저 고려할 수 있는 처치라고 할 수 있다.

한의사의 체질진단 후 봉약침 시술하면 신속한 치료효과

하지만 이와 같은 처치를 통해 증상의 개선이 이루어지지 않을 경우 한의원에 내원해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위에서 제시한 방법들을 사용하여 조치를 취한 후에 한의원에 내원하여 치료를 시작할 경우 치료기간의 단축은 물론 빠른 증상 개선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발목 염좌의 한방치료는 침과 뜸, 부항을 시행하면서 봉독 약침 치료를 병행하면 매우 효과적이다.

한의원에서 발목 염좌의 치료에 사용하는 봉독약침은 약침요법의 하나로 벌침의 독낭세포에서 분비된 액체물질을 정제과정을 통해 약액으로 만들어 환자의 체질 또는 증상에 따라 사용하는데 소염, 진통작용 등이 우수하다.

실제로 봉독약침의 치료효과는 이미 지금까지 발표된 국내외 각종 임상 연구논문 등을 통해 밝혀진 바 있다.

봉독약침의 치료 시 외측 염좌의 경우에는 구허, 임읍, 신맥, 곤륜 등의 혈자리에 약침액을 주입하게 되고, 내측 염좌의 경우에는 상구, 조해, 태계 등의 혈자리에 주입하게 되는데 손상 부위의 증상을 신속하게 개선시키며 치료 효과 또한 뛰어나다.

하지만 봉독약침 치료를 통한 발목 염좌의 치료효과를 기대하기 위해서는 시술 전 반드시 한의사의 전문적인 체질진단과 함께 자신의 건강상태를 확인한 후 시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봉독약침 요법의 치료효과는 뛰어나지만 임상적으로 환자에 따라서는 과민반응, 예컨대 아나필락시스에 의한 부작용 등이 발생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물론 한의원 등에서 사용하는 봉독 약물은 검사기관의 검사를 통해 품질인증을 받은 제품으로 특히 시술 전 한의사가 환자의 체질과 건강상태, 증상 정도 등을 진단하고 스킨테스트 등을 실시한 후에 시술 여부를 결정하는 등 안전시술을 시행하고 있다.

따라서 발목 염좌의 치료를 위해 봉독약침을 시술 받을 때는 반드시 전문 의료진의 관리 하에 정확한 시술이 필요하며 이러한 과정을 거쳐 시술을 받게 될 경우 발목 염좌의 효과적인 증상 개선 및 치료를 기대할 수 있다.

   
 

주홍원 원장은...

광덕안정한의원 동작이수점 원장으로 8체질 진맥과 체질맞춤형 체질침을 시술하며 각종 질병을 치료하고 있다.

서울시한의사회 홍보이사로 활동 중이며 원음방송 등에서 8체질 건강에 대한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주홍원 광덕안정한의원 원장의 다른기사 보기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이은미 2019-02-15 18:54:37

    광덕안정 한의원에서 치료 받은지 3개월 정도 되었는데 봉침에 효과와 8체질 치료로 많이 건강이 좋아 졌어요
    앞으로도 꾸준히 치료를 계속하려고 합니다신고 | 삭제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