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드 보안' 고민 해결?…삼성SDS의 자신감 보니
'클라우드 보안' 고민 해결?…삼성SDS의 자신감 보니
  • 손정은 기자
  • 승인 2019.03.14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대 보안 원칙 적용한 '클라우드 보안 토털 서비스' 선봬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 손정은 기자)

"클라우드 보안 고민은 많아도 해결 방법은 하나. 삼성SDS 보안 서비스"

이는 삼성SDS 클라우드 보안 홍보 영상에서 나온 말로, 삼성SDS의 기술과 경험이 축적된 '클라우드 보안 토털 서비스'에 대한 자신감으로 풀이된다.

14일 삼성SDS는 미디어데이를 통해 클라우드 보안의 특징과 위협을 소개하고, '클라우드 보안 토털 서비스'에 대해 발표했다.

14일 삼성SDS는 미디어데이를 통해 클라우드 보안의 특징과 위협을 소개하고, '클라우드 보안 토털 서비스'에 대해 발표했다. ⓒ시사오늘
14일 삼성SDS는 미디어데이를 통해 클라우드 보안의 특징과 위협을 소개하고, '클라우드 보안 토털 서비스'에 대해 발표했다. ⓒ시사오늘

기업과 보안 주제로 발표를 맡은 한성원 보안사업 담당 상무는 "사이버 범죄로 인해 기업의 피해가 계속 증가하고 있다"며 "기업을 타깃으로 한 글로벌 신종 악성코드 출현 건수도 지난 2017년 6억7000만 개, 랜섬웨어 출현도 35만 개였다"고 설명했다.

이에 삼성SDS는 △들어오지 못하게 △나가지 못하게 △나가도 쓸모없게 라는 3대 보안 원칙을 적용한 클라우드 보안 토털 서비스를 내놨다.

3대 보안 원칙 중 '들어오지 못하게'는 삼성SDS가 축적한 보안 위협정보(TI, Threat Intelligence)에 AI기술을 적용, 사이버 공격을 자동으로 탐지·분석하고 공격 차단 등 필요한 조치를 수행해 준다.

또한 '나가지 못하게'는 기업의 중요 데이터가 외부 유출을 방지하며, 클라우드 사용자 행위, 접속 기기, 위치 등을 자동으로 모니터링해 사용자의 고의 또는 실수로 인한 정보 유출 행위를 탐지·차단해 준다.

마지막으로 삼성SDS는 기업의 중요 데이터가 외부로 '나가지 못하게' 정보 유출방지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를 위해 △화이트박스암호 기술 △동형암호 기반 분석 기술이 마련됐다.

화이트박스 암호 기술은 데이터 복호화에 필요한 암호키를 삼성SDS 자체 알고리즘을 적용해 수학적으로 변환시켜 해커가 찾지 못하게 하는 기술로, 현재 해외 국방·금융권 등 곳곳에서 사용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동형암호 기반 분석 기술은 암호화된 데이터를 복호화 없이 그대로 분석함으로써, 개인정보 등 민감한 데이터 유출을 원천적으로 막아 주며 연내 출시를 위해 연구 개발 중이다.

한 상무는 "국내·외 고객사 대상 클라우드·보안 서비스 운영 경험으로 축적된 클라우드·전문 기술력은 물론, 다양한 클라우드 상의 애플리케이션, 인프라, 데이터를 아우르는 End-to-End 클라우드 보안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하나의 화면에서 다양한 클라우드 보안을 통합 관리할 수 있는 Cloud Security Portal을 제공해 최고·최적의 보안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14일 삼성SDS는 미디어데이를 통해 클라우드 보안의 특징과 위협을 소개하고, '클라우드 보안 토털 서비스'에 대해 발표했다. ⓒ시사오늘
14일 삼성SDS는 미디어데이를 통해 클라우드 보안의 특징과 위협을 소개하고, '클라우드 보안 토털 서비스'에 대해 발표했다. ⓒ시사오늘

이날 참석한 홍원표 삼성SDS 대표는 "전체적으로 세계 트렌드를 보면 국내 클라우드 전환율이 선진국보다 굉장히 낮다. 하지만 이는 좋은 성장 기회"라고 입을 열었다.

홍 대표는 "삼성SDS는 클라우드의 전환과 보안 양면에 핵심 기술력으로 토탈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며 "특히 사이버 보안과 관련돼 삼성 전 관계사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30년 경력, 오랫동안 사이버 보안과 관련된 축적된 노하우를 플랫폼 기반으로 토탈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담당업무 : IT, 통신, O2O, 생활가전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매순간 최선을.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