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2018년 공공기관 동반성장 평가’서 ‘보통’ 등급 달성
한국마사회, ‘2018년 공공기관 동반성장 평가’서 ‘보통’ 등급 달성
  • 김기범 기자
  • 승인 2019.03.18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김기범 기자)

한국마사회 본관 ⓒ 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 본관 ⓒ 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는 지난 17일 발표된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18년 공공기관 동반성장 평가’ 결과 ‘보통’ 등급을 달성했다고 18일 밝혔다.

정부의 공공기관 동반성장 평가는 공공기관이 동반성장에 선도적 역할을 하도록 이끌기 위해 2007년부터 해마다 시행되고 있다. 58개 평가대상 기관을 공기업형(28개), 준정부형(26개), 기타형(4개)으로 나누고 같은 유형 안에서 상대평가로 진행된다.

이번 평가 결과 한국남동발전·한국중부발전 등 4개 기관이 ‘우수’ 등급을, 한국석유공사와 한국석탄공사 등 8개 기관은 ‘개선’ 등급을 받았다. 한국마사회는 전년도 ‘개선’에 비해 1등급 향상됐다.

김낙순 한국마사회장은 “국민으로부터 신뢰를 회복하고 사랑받는 마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동반성장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며 “향후 중소협력사와의 상생협력을 통해 포용적 성장에 기여하고 개방형 혁신 생태계 조성으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에너지,물류,공기업,문화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파천황 (破天荒) !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