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어린이 대상 '튼튼먹거리 탐험대' 운영
식약처, 어린이 대상 '튼튼먹거리 탐험대' 운영
  • 설동훈 기자
  • 승인 2019.03.25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들의 건강한 식습관 형성 기여 기대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설동훈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어린이들이 덜 달게·덜 짜게 먹기 실천을 위해 찾아가는 식생활 체험교실인 ‘튼튼먹거리 탐험대’를 초등학교, 유치원·어린이집 등에서 25일부터 올해 말까지 730여회 운영한다고 밝혔다.

‘튼튼먹거리 탐험대’는 영양교육과 조리실습이 가능하도록 학교 교실 크기로 맞춤 제작한 특수차량으로 전국을 순회하며 교육을 실시하는 체험형 식생활 교육프로그램이다.

지난 2013년 시작한 이후 현재까지 총 2,359회에 걸쳐 운영한 바 있다.

올해의 경우 건강한 식생활 체험‧캠페인 등 어린이 비만예방 교육에 적극 참여를 희망한 49개 초등학교(실천학교)와 식생활 체험교육 기회가 부족한 농어촌 지역 등에 우선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주요 교육 내용은 △나트륨·당류 줄이기 실천방법 △영양표시 읽는 법 △올바른 손 씻기 교육 △건강간식 만들기 등이다.

특히 어린이 비만예방을 위해 `탄산음료 대신 물 마시기` , ‘꼭 마셔야 한다면 작은 것으로‘ 등 실천요령을 강조하고 나만의 저염·저당 레시피 만들기(북아트), 건강밥상 차리기, 요리실습 등 놀이식 영양교육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어린이가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 기회 확대를 통해 덜 달게·덜 짜게 먹기 등 건강한 식습관이 형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