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닝오늘] 재계, 총선 전 국감에 ‘정치 갑질’ 걱정…실효성 없는 오너리스크 방지법
[모닝오늘] 재계, 총선 전 국감에 ‘정치 갑질’ 걱정…실효성 없는 오너리스크 방지법
  • 조서영 기자
  • 승인 2019.04.11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조서영 기자)

게임업계, 적극적인 개발사 인수로 규모 키운다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는 에픽세븐의 개발사 슈퍼크리에이티브 지분을 인수했다. ⓒ스마일게이트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는 에픽세븐의 개발사 슈퍼크리에이티브 지분을 인수했다. ⓒ스마일게이트

10일 업계에 따르면 게임사들은 적극적인 개발사 인수를 통해 다양한 시도와 도전을 이어나가고 있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91716

포스코, 불황에도 R&D 투자 3년 연속 늘렸다

지난해 철강 3사 중 연구개발 비용 투자를 늘린 곳은 포스코 뿐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포항제철소 전경. ⓒ 포스코
지난해 철강 3사 중 연구개발 비용 투자를 늘린 곳은 포스코 뿐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포항제철소 전경. ⓒ 포스코

국내 철강업계가 불황 파고를 넘고자 기술 경쟁력 강화에 나서고 있는 가운데, 포스코가 지난해 가장 적극적으로 연구개발(R&D) 비용울 늘리며 이에 부응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현대제철과 동국제강은 연구개발비 지출을 줄이며, 비용 절감에 주력한 모습을 보였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91769

‘찜찜한’ 5G 무제한 요금제…통신사들, 비판 ‘자초’

1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KT를 필두로 '5G 무제한 요금제'가 지난 2일 공개되면서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도 24개월간 사용할 수 있는 한시적 5G 무제한 요금제를 수정해 다시 내놨다. ⓒpixabay
1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KT를 필두로 '5G 무제한 요금제'가 지난 2일 공개되면서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도 24개월간 사용할 수 있는 한시적 5G 무제한 요금제를 수정해 다시 내놨다. ⓒpixabay

이통사들이 '5G 무제한 요금제'를 내세워 가입자 유치 경쟁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소비자들의 시선이 곱지 않다. 이통사가 내세운 5G 무제한 요금제가 진짜가 아니었다는 이유에서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91756

재계, 총선 앞두고 열리는 국감에 벌써부터 ‘정치 갑질’ 걱정

내년 총선을 코앞에 두고 열리는 올해 국정감사를 걱정하는 목소리가 재계에서 확산되고 있다. ⓒ시사오늘 그래픽=김유종
내년 총선을 코앞에 두고 열리는 올해 국정감사를 걱정하는 목소리가 재계에서 확산되고 있다. ⓒ시사오늘 그래픽=김유종

10일 복수의 국회 관계자들에 따르면 국감이 6개월 가량 남은 시점임에도 여러 기업 대관팀들이 의원회관, 의원 주최 행사 등을 중심으로 보좌진들과의 스킨십을 늘리고 있다. 이들이 이른 활동을 펼치는 이유는 오는 9~10월께 열릴 국감을 대비한 사전 로비활동과 정보수집이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91775

소방관 국가직 전환, 4월 국회 처리될까?

강원도 산불을 계기로 ‘소방관을 국가직으로 전환하자’는 국민 청원이 나흘 만에 20만 명을 돌파했다.ⓒ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캡쳐
강원도 산불을 계기로 ‘소방관을 국가직으로 전환하자’는 국민 청원이 나흘 만에 20만 명을 돌파했다.ⓒ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캡쳐

강원도 산불 사태를 계기로 ‘소방관을 국가직으로 전환하자’는 국민 청원이 4월 5일 기준, 나흘 만에 20만 명을 돌파하면서 소방관 국가직 전환이 국민적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91732

가맹·대리점만 애꿎은 피해…오너리스크 보상은 ‘요원’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된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씨가 6일 오후 경기 수원남부경찰서에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법원으로 향하고 있다. ©뉴시스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된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씨가 6일 오후 경기 수원남부경찰서에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법원으로 향하고 있다. ©뉴시스

각종 오너리스크가 식품·프랜차이즈업계를 덮치고 있는 가운데 최근 마련된 오너리스크 방지법이 실효성을 거두지 못하고 있다는 지적이다. 법 시행 이전의 피해는 소급적용되지 않는 데다 책임 규명도 어렵기 때문이다. 더욱이 최근에는 회사 경영과는 무관한 유명인들이 기업과 얽히면서 불매운동 피해가 고스란히 대리점주, 가맹점주들에게 돌아가고 있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91785

삼성전자,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상반기 지원 연구과제 선정… 617억원 지원

10일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기자간담회에서 김성근 삼성미래기술육성재단 이사장이 발표를 하고 있다. ⓒ 삼성전자
10일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기자간담회에서 김성근 삼성미래기술육성재단 이사장이 발표를 하고 있다. ⓒ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10일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을 통해 올 상반기에 지원할 44개 연구과제를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과제는 기초과학 16개, 소재기술 11개, ICT 분야 17개로 총 617억원의 연구비가 지원된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91788

담당업무 : 정치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행복하게 살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