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오늘] 박주민, 차명진 세월호 비난에 “정말 지겹고 무서운 사람은 당신”
[정치오늘] 박주민, 차명진 세월호 비난에 “정말 지겹고 무서운 사람은 당신”
  • 조서영 기자
  • 승인 2019.04.16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당 윤리위, “세월호 발언 논란 정진석‧차명진 징계 논의”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조서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박주민 의원은 자유한국당 차명진 전 의원이 15일에 올린 페이스북 글에 대해 “정말 지겹고 무서운 사람은 당신 같은 사람입니다”라며 “우선은 이 말만 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사진은 한국당 정진석 의원이 자신에 대한 당 윤리특위 예정 문자메세지를 보는 모습이다.ⓒ뉴시스
더불어민주당 박주민 의원은 자유한국당 차명진 전 의원이 15일에 올린 페이스북 글에 대해 “정말 지겹고 무서운 사람은 당신 같은 사람입니다”라며 “우선은 이 말만 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사진은 한국당 정진석 의원이 자신에 대한 당 윤리특위 예정 문자메세지를 보는 모습이다.ⓒ뉴시스

박주민, 차명진 세월호 비난에 “정말 지겹고 무서운 사람은 당신”

더불어민주당 박주민 의원은 자유한국당 차명진 전 의원이 15일에 올린 페이스북 글에 대해 “정말 지겹고 무서운 사람은 당신 같은 사람입니다”라며 “우선은 이 말만 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15일 밤 박 의원은 페이스북을 통해 차 전 의원의 막말을 보도한 기사를 링크해 차 전 의원을 비판했다.

차 전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세월호 유가족들, 자신의 죽음에 대한 세간의 동병상련을 회 쳐먹고, 찜 쪄먹고, 그것도 모자라 뼈까지 발라먹고 진짜 징하게 해쳐 먹는다”라며 “정 의심스런 거 있으면 당신들이 기레기들 꽉 잡고 있으니 만천하에 폭로해라”는 글을 올렸다. 

한편 16일 오전 차 전 의원은 “유가족에 사과한다”며 페이스북을 중단했으나, 사과 글을 올리기 1시간 전 유튜브 방송 <김문수TV>에 출연해 “페북에 쓴 것을 후회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한국당 윤리위, “세월호 발언 논란 정진석‧차명진 징계 논의”

16일 오후 자유한국당 중앙윤리위원회는 보도자료를 통해 “정진석 의원과 차명진 전 의원의 세월호 관련 발언에 대한 징계를 논의하기 위해 중앙윤리위원회를 소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세월호 그만 좀 우려먹으라 하세요. 이제 징글징글해요”라 올렸으며, 차 전 의원도 15일 SNS를 통해 “귀하디 귀한 사회적 눈물비용을 개인용으로 다 쌈 싸먹었다”며 비난했다.

이에 대해 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차 전 의원과 정 의원의 세월호 관련 부적절하며 국민 정서에 어긋난 의견 표명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한다”는 입장문을 발표했다.

담당업무 : 정치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행복하게 살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