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오늘] ‘초산테러’ 현장 찾은 손명순 여사
[포토오늘] ‘초산테러’ 현장 찾은 손명순 여사
  • 권희정 기자
  • 승인 2019.06.20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권희정 기자)

20일 서울 동작구 상도동 김영삼 전 대통령의 자택 앞에서 열린 김영삼-상도동 50주년 기념행사 및 바닥동판 제막식에 참석한 손명순 여사와 김현철 김영삼 민주센터 상임이사 등이 바닥동판을 바라보며 박수를 치고있다.

바닥동판은 김영삼 당시 신민당 원내총무가 당한 ‘초산테러 사건’을 기록한 것으로, 김 전 대통령의 손녀인 김인영 작가가 디자인했다. (왼쪽부터 김무성 자유한국당 의원 김현철 김영삼민주센터 상임이사 김덕룡 사단법인 김영삼민주센터이사장 김봉조 민주동지회장)

바닥동판

 

20일 서울 동작구 상도동 김영삼 전 대통령의 자택 앞에서 열린 김영삼-상도동 50주년 기념행사 및 바닥동판 제막식에 참석한 손명순 여사와 김현철 김영삼 민주센터 상임이사 등이 바닥동판을 바라보고 있다.

 

20일 서울 동작구 상도동 김영삼 전 대통령의 자택 앞에서 열린 김영삼-상도동 50주년 기념행사 및 바닥동판 제막식에 참석한 손명순 여사와 최형우 전 내무부 장관이 눈물을 흘리며 악수를 하고 있다.

 

 

담당업무 : 사진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