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에서] “고객에게 차별화된 5G 서비스를”…SKT, ‘5G클러스터’ 공개
[현장에서] “고객에게 차별화된 5G 서비스를”…SKT, ‘5G클러스터’ 공개
  • 손정은 기자
  • 승인 2019.07.18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비스 클러스터·핵심상권 클러스터 ·B2B 클러스터 ·썸머 클러스터 등 4가지로 구성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 손정은 기자)

고객에게 차별화된 5G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SK텔레콤만의 5G 가치사슬 '5G클러스터'가 공개됐다. 18일 SK텔레콤은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5G 스마트오피스에서 4대 영역 중심의 5G클러스터 전략을 발표했다.

18일 SK텔레콤은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5G 스마트오피스에서 5G 서비스, 5G 핵심상권, 5G썸머, 5G B2B 등 4대 영역 중심의 5G클러스터 전략을 발표했다. ⓒ시사오늘
18일 SK텔레콤은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5G 스마트오피스에서 4대 영역 중심의 5G클러스터 전략을 발표했다.ⓒ시사오늘

이날 설명을 맡은 유영상 SK텔레콤 MNO사업부장은 "5G는 고객의 삶이 되고 산업을 바꾸고 있다. 세계 최고의 눈높이를 가진 고객에게 어떤 5G 경험을 줄 것인가,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서는 어떤 역할을 해야 할까 등 이런 고민을 했다"면서 "이런 고민들의 해결책을 5G클러스터에서 찾고자 한다"고 입을 열었다.

5G클러스터는 초(超)밀집 네트워크 기반으로 AR/VR, AI 등 New ICT 기술이 융합된 선도적 5G 환경을 의미하며 △서비스 클러스터 △핵심상권 클러스터 △B2B 클러스터 △썸머 클러스터등 4가지로 구성됐다.

서비스 클러스터는 5G롤파크, AR동물원, 5G스타디움 등을 개장한다.

오는 25일부터 서울 종로에 위치한 LCK 경기장에 '5G 롤(LoL)파크'를 운영함은 물론, 8월부터 올림픽공원, 여의도공원 등에서 'AR동물원'도 개장될 예정이다.

향후 SK텔레콤은 고객의 반려동물을 AR에 넣는 참여형 콘텐츠와 미국 NBC 유니버설 공룡 콘텐츠도 제작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관련 유영상 MNO사업부장은 "현실 공간이 가상 세계로 확장될 것"이라며 "5G 시대에는 현실 세계와 가상이 결합되는 그 속에서 살 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핵심상권 클러스터는 고객들이 가장 많이 찾는 전국 핵심상권 10개 지역을 정해 골목상권과 연계한 AR 멤버십 혜택를 내놓는다. AR멤버십은 각종 할인혜택이 담긴 멤버십을 AR 기술을 통해 즐길 수 있는 서비스다.

핵심상권으로는 서울의 강남, 광화문, 건대, 홍대, 잠실과 대구 동성로, 대전 둔산동, 광주 상무지구, 부산의 남포동, 서면이다.

또한 B2B 클러스터는 △5G팩토리 △5G스마트병원 △스마트 물류·유통 △스마트시티 △미디어 △공공안전 △스마트오피스 △국방 등 8대 5G B2B 클러스터를 조성, 전통 산업의 신(新)르네상스를 견인하고, 산업간 융·복합을 통해 미래 산업을 혁신한다는 포부다.

이외에도 썸머 클러스터를 통해 해운대, 광안리, 경포, 현재 등 국내 주요 해수욕장과 오션월드 캐리비안베이 등 워터파크에서도 5G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

유 MNO사업부장은 "5G클러스터는 단기적인 프로모션에 그치는 키워드가 아니다"며 "앞으로 SK텔레콤은 고객의 5G 네트워크 경험과 서비스를 5G클러스터를 중심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첨언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궁극적으로 대한민국 산업의 활력을 가져올 것이고 리베이트 중심으로 이뤄진 통신 시장의 구조를 서비스와 혜택 중심으로 바꾸는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것"이라고 마무리 지었다.

담당업무 : IT, 통신, O2O, 생활가전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매순간 최선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