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오늘] 홍준표 “김종인, 피아 구분 못하는 소인배 정치”
[정치오늘] 홍준표 “김종인, 피아 구분 못하는 소인배 정치”
  • 정진호 기자
  • 승인 2021.03.15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인 “토론도 못 하는 사람이 시장 될 수 없어”
안철수 “김종인 발언 모욕적…토론 피한 적 없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정진호 기자)

 

김종인 “토론도 못 하는 사람이 시장 될 수 없어”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를 겨냥해 “토론도 제대로 할 수 없는 사람이 서울시장 후보가 될 수는 없다”고 말했다. ⓒ뉴시스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를 겨냥해 “토론도 제대로 할 수 없는 사람이 서울시장 후보가 될 수는 없다”고 말했다. ⓒ뉴시스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15일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야권 후보 단일화와 관련,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를 겨냥해 “토론도 제대로 할 수 없는 사람이 서울시장 후보가 될 수는 없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4·7 재보궐선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서울동행 제1차회의’에서 “토론회를 기피하는 협상은 될 수도 없고, 우리 당 오 후보는 자연인 오세훈이 아니다. 이런 것을 무시하고 딴짓을 하자는 것은 상식에 맞지 않은 짓이라 생각한다”며 이 같이 밝혔다.

 

안철수 “김종인 발언 모욕적…토론 피한 적 없다”


안철수 국민의당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는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의 발언에 대해 “모욕적 발언”이라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뉴시스
안철수 국민의당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는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의 발언에 대해 “모욕적 발언”이라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뉴시스

이에 안철수 국민의당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는 “모욕적 발언”이라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안 후보는 같은 날 자신의 SNS를 통해 “저는 단일화 일정에 맞춰 토론을 하자고 했을 뿐, 토론을 피한 사실이 없다. 토론을 오전, 오후 하루에 2번씩 해도 좋다고 했다”며 이 같이 말했다.

 

홍준표 “김종인, 피아 구분 못하는 소인배 정치”


무소속 홍준표 의원도 “상대는 민주당인데 같은 야권 후보를 비방하는 것은 피아를 구분하지 못하는 소인배 정치”라며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비판에 가세했다. ⓒ뉴시스
무소속 홍준표 의원도 “상대는 민주당인데 같은 야권 후보를 비방하는 것은 피아를 구분하지 못하는 소인배 정치”라며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비판에 가세했다. ⓒ뉴시스

무소속 홍준표 의원도 “상대는 민주당인데 같은 야권 후보를 비방하는 것은 피아를 구분하지 못하는 소인배 정치”라며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비판에 가세했다.

홍 의원은 1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야권 단일화를 앞두고 김 위원장까지 나서서 안 후보를 원색적으로 비방하는 것은 소인배 정치에 불과하다”며 이 같이 지적했다.

담당업무 : 국회 및 국민의힘 출입합니다.
좌우명 : 인생 짧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