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1Q 영업익 9.3兆로 전년比 44%↑…또 ‘어닝 서프라이즈’
삼성전자, 1Q 영업익 9.3兆로 전년比 44%↑…또 ‘어닝 서프라이즈’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4.07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삼성전자가 올해 1분기 9조 3000억 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하며 시장 컨센서스(평균 전망치)를 웃도는 어닝 서프라이즈를 달성했다. ⓒ뉴시스
삼성전자가 올해 1분기 9조 3000억 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하며 시장 컨센서스(평균 전망치)를 웃도는 어닝 서프라이즈를 달성했다. ⓒ뉴시스

삼성전자가 올해 1분기 9조 3000억 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하며 시장 컨센서스(평균 전망치)를 웃도는 어닝 서프라이즈를 달성했다. 

삼성전자는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9조 3000억 원, 매출이 65조 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7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영업이익은 44.19%, 매출은 17.48% 오른 수치다. 직전 분기 대비 영업이익은 2.76%, 매출은 5.61% 증가했다. 

매출은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던 지난해 3분기(66조 9600억 원)와 비슷한 수준이며, 영업이익은 8조 9000억 원으로 예상됐던 시장의 전망치(컨센서스)를 크게 웃도는 호실적이다. 
 
이번 어닝 서프라이즈는 갤럭시S21 판매량 증가와 코로나19의 ‘펜트업(억눌렸던 수요 폭발 현상)’ 수요로 인한 CE(가전) 부문 호조 덕분으로 풀이된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