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오늘] 신한은행, 지구의 날 맞이 탄소 발자국 줄이기 ‘THIN 한 캠페인’ 시행
[은행오늘] 신한은행, 지구의 날 맞이 탄소 발자국 줄이기 ‘THIN 한 캠페인’ 시행
  • 김병묵 기자
  • 승인 2021.04.19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K기업은행, 외국인고객 대상 비대면 환전 이벤트 실시
NH농협은행, 장승현 수석부행장 등 중앙본부 직원들 농번기 과수농가 일손돕기 나서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김병묵 기자)

ⓒ신한은행 제공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지구의 날을 맞아 기후행동 실천의 일환으로 탄소 발자국 줄이기 ‘THIN 한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신한은행 제공

신한은행, 지구의 날 맞이 탄소 발자국 줄이기 ‘THIN 한 캠페인’ 시행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지구의 날을 맞아 기후행동 실천의 일환으로 탄소 발자국 줄이기 ‘THIN 한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올해로 51주년이 된 지구의 날은 매년 4월 22일로 환경 오염과 자원 낭비로 인해 파괴된 지구를 되살리자는 취지로 지정된 기념일이다. 신한은행은 지구의 날 취지를 고객과 직원이 함께 되새기며 기후행동을 실천하고자 ‘THIN 한 캠페인’을 준비했다.

먼저 신한은행 직원을 대상으로 △사무실 내 개인 텀블러 사용하기 △본점 직원 식당 잔반 줄이기 △퇴근 시 사무실 소등 및 사용하지 않는 전기 끄기 등 생활 속 탄소 발자국 줄이기 운동을 진행한다.

4월 22일 지구의 날 당일에는 환경부 주관 ‘전국 소등행사’에 작년에 이어 올해도 참여해 오후 8시부터 약 10분간 신한은행 본점 및 주요 대형건물에 소등을 할 예정이다.

또한 4월 19일부터 5일간 생활 속 플라스틱 FREE를 실천하는 사진을 SNS (인스타그램)에 게시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기프티콘 100매를 제공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날 "이번 캠페인이 정부의 2050 탄소중립 및 신한금융그룹의 친환경 전략인 ‘Zero Carbon Drive’ 실현에 보다 더 다가가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라며 "앞으로도 고객과 직원 모두가 함께 실천할 수 있는 ‘THIN 한 캠페인’을 지속해 미래세대를 위한 금융의 책임을 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IBK기업은행 제공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6월 30일까지 외국인 고객을 대상으로 비대면 환전 이벤트 ‘WANT Wallet? ONE Wallet!’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IBK기업은행 제공

IBK기업은행, 외국인고객 대상 비대면 환전 이벤트 실시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6월 30일까지 외국인 고객을 대상으로 비대면 환전 이벤트 ‘WANT Wallet? ONE Wallet!’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벤트 대상은 기업은행 외국인전용 모바일뱅킹 ‘I-ONE Bank Global’(아이원뱅크 글로벌)에서 전자지갑(ONE Wallet) 서비스를 이용한 고객이다.

전자지갑(ONE Wallet) 서비스는 외화통장이 없어도 언제든 외화를 환전해 보관·출금·원화 재환전·해외송금이 가능한 외국인 고객 전용 서비스다.

환전 및 보관은 총 11개 통화(USD, JPY, EUR, CNY, GBP, AUD, NZD, CAD, HKD, SGD, THB)를 거래할 수 있다. 환전은 1일 최고 1백만원까지 거래가 가능하고, 최대 미화기준 5000달러까지 보관 할 수 있다. 또 주요통화(USD, EUR, JPY) 환전, 원화 재환전 시 최대 80%의 환율우대를 제공한다.

이벤트는 총 3회차로(△1차 4월16일~30일 △2차 5월1일~31일 △3차 6월 1일~30일까지) 나눠서 진행된다.

각 회차별로 △최초이용 고객 중 추첨을 통해(1‧2차 각 30명, 3차 20명) 모바일 편의점상품권 2만원권을 △환전거래 횟수가 많은 고객(20명)과 해외송금 거래 횟수가 많은 고객(20명)에게는 각각 1만원의 모바일 편의점상품권을 제공한다.

 

ⓒNH농협은행 제공
농협은행 장승현 수석부행장(사진 왼쪽에서 여섯 번째)과 중앙본부 직원들이 경기 화성시 사과재배 농가를 방문하여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NH농협은행 제공

NH농협은행, 장승현 수석부행장 등 중앙본부 직원들 농번기 과수농가 일손돕기 나서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은 경영기획부문 장승현 수석부행장과 30여명의 직원들이 19일 영농철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기 화성시 팔탄면의 사과재배 농가를 방문하여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농협은행에 따르면, 이날 임직원들은 꽃따기(접과) 작업과 함께 영농 폐자재 및 폐비닐 수거 등 환경미화작업을 실시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농협은행 장승현 수석부행장은 이날 "코로나19로 외국인 노동자들이 입국을 하지 못해 농번기 일손부족 문제가 더욱 심각해지는 상황"이라며 "농협은행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농업인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기 위해 전국적으로 일손돕기 릴레이를 실시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봉사활동에 앞서 장승현 수석부행장은 오는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아 수원시 오목천동 장애인 주간보호시설을 방문해 후원금을 전달했다.

 

담당업무 : 공기업·게임·금융 / 국회 정무위원회
좌우명 : 행동하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