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 4선 김기현, 국민의힘 신임 원내대표 선출
영남 4선 김기현, 국민의힘 신임 원내대표 선출
  • 김의상 기자
  • 승인 2021.04.30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김의상 기자)

영남 출신의 4선 김기현 의원이 30일 국민의힘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됐다.

김기현 의원은 이날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린 원내대표 선거에서 김태흠 의원과 2차 결선 투표 끝에 100표 중 66표를 얻어 신임 원내사령탑에 올랐다.

김 신임 원내대표는 당선 후 수락연설에서 “우리가 국민의 지지를 얻어내고 내년 대선에서 이겨서 대한민국의 정통성을 회복하고 다시 한 번 자랑스런 나라를 만드는 데 저와 의원님들이 힘을 합치면 반드시 그 결과를 이뤄낼 것이라고 믿는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사실 두렵고 떨리는 마음이다. 당선된 직후의 마음은 정말 무겁고, 이 험한 길 어떻게 가야할까 하는 두려움이 다가온다”면서 “너무나 중요한 역사의 변곡점에서 우리가 다시 상승할 것이냐 아니면 침몰할 것이냐를 결정해야 하는 중요한 시점에 원내대표직을 맡게 되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김 원내대표는 “제가 먼저 헌신하고 목숨걸고 앞장서서 싸울 것은 싸우고 지킬 것은 지키겠다”며 “결코 편협되거나 편향되게 당을 이끌지 않고 제가 꿈꿔왔던 비주류가 다시 당 대표가 되고 역동성이 넘치는 다이나믹한 국민의힘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김기현 의원은 서울대 법대를 졸업한 뒤 사법고시 25회로 부산지법 울산지원 판사를 거쳐 변호사로 활동했다. 이후 2003년 한나라당 부대변인으로 정치에 입문해 2004년 17대 총선을 시작으로 울산에서 4선(17·18·19•21대)에 당선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